안산소방 방탈출카페 소방특별조사

(안산) 박재천 기자입력 : 2019-01-10 10:46

[사진=안산소방서 제공]


경기 안산소방서(서장 이정래)가 8~9일 양일간 관내 방탈출카페 5개소(셜록홈즈 안산중앙점 외 4개소)에 대해 소방특별조사를 실시했다고 10일 밝혔다.

이번 소방특별조사는 지난 4일 폴란드 코샬린市에서 발생한 방탈출카페 가스누출 화재로 5명이 사망하는 등 안전문제가 대두되고 있어, 유사사고 재발방지 및 사전 위험요소를 제거해 겨울철 화재로 인한 인명피해를 최소화하고자 마련됐다.

중점조사 내용은 △소방·방화시설 유지관리 및 피난통로 확보 여부 △실내장식물 등 방염성능기준 이상 유무 △안전시설 등 설치권고 △영업주 또는 종사원에 대한 대피방법 및 화재예방교육 등이다.

이정래 서장은 “방탈출카페는 밀폐구조의 공간적 특성을 가진 데다 법적 구속력이 없는 신종다중이용업소로 분류돼 규제책이 모호한 개업 허가기준과 소방시설 단속 규정마련이 시급하다“ 며 ”각종 화재예방대책 추진으로 화재로 부터 안전한 안산시를 만드는데 최선을 다해 줄 것“을 당부했다.
아주경제와 컴패션의 따뜻한 동행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