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연우X에일리X바버렛츠…'유희열의 스케치북' 4년 만에 크리스마스 특집, 특급 라인업 공개

최송희 기자입력 : 2018-12-22 00:10

[사진=KBS 제공]

성시경의 아바타, 씨스타의 유인원, 김조한의 슈렉 등 시간이 지나도 잊히지 않는 ‘인생 무대’를 탄생시킨 '유희열의 스케치북'이 또 다른 크리스마스 특집으로 무려 4년 만에 돌아왔다.

2010년을 시작으로 외로운 영혼들의 추운 겨울 밤을 달래주기 위해 매년 특별한 크리스마스 특집을 준비해온 스케치북.

지난 1탄(솔로 갱생 프로젝트-왜 지경까지 되었을까?)에서는 외로움에 몸부림치는 솔로들을 위해, 2탄(Only for you Christmas)에서는 특별한 단 한 사람을 위해, 3탄(크리스마스의 기적)에서는 가수들의 소원을 기적적으로 이루어주었고, 4탄(캐럴배달부)에서는 일반 사연자들을 찾아가 생생한 라이브 캐럴을 배달한 바 있다. 이번에는 과연 어떤 크리스마스 특집을 준비했을까?

“스케치북이 가장 잘 하는, 좋은 음악과 좋은 캐럴을 선물하겠다”는 멘트로 무대를 연 유희열을 필두로 레전드 보컬리스트인 김연우, 윤도현, 최백호와 세대를 잇는 뮤지션인 로이킴, 에일리, 헨리, 잔나비, 오연준, 그리고 크리스마스에 빠질 수 없는 하모니인 스윗소로우와 바버렛츠까지. 세대 장르 불문, 대중들의 아낌없는 사랑을 받고 있는 뮤지션들이 '스케치북'의 크리스마스 특집을 위해 한 자리에 모였다.

한국의 대표적인 겨울 노래부터 크리스마스 대표 캐럴들까지 한 자리에서 들어볼 수 있는 이번 크리스마스 특집의 백미는 영국 밴드 퀸(Queen)의 전설적인 보컬 프레디 머큐리로 변신한 ‘김연우’의 무대. 6년 전 스케치북에서 ‘보헤미안 랩소디’ 무대를 선보인 적 있는 김연우는 이 날 김연우도, 프레디 머큐리도 아닌 ‘프레디 연큐리’로 변신했다. 놀라운 싱크로율을 자랑한 프레디 연큐리는 외모는 물론 완성도 높은 ‘보헤미안 랩소디’ 무대를 공개해 모두를 놀라게 했다는 후문이다.

이어 동갑내기 뮤지션 친구인 유희열X윤도현은 90년대 대표 미남가수로 변신해 듀엣곡을 공개했고, 로이킴과 에일리는 숨겨진 연기력을 대방출, 뮤지컬을 방불케 하는 무대를 선보이기도 했다. 또한 전 출연자가 함께한 어디에서도 볼 수 없는 역대급 스페셜 캐롤 클립까지, 오직 스케치북에서만 즐길 수 있는 음악들이 크리스마스 선물이 되어 시청자를 찾아갈 예정이다.

유희열, 최백호, 김연우, 윤도현, 로이킴, 에일리, 헨리, 스윗소로우, 바버렛츠, 잔나비, 오연준이 출연한 '유희열의 스케치북'은 크리스마스 특집 '크리스마스 선물'은 21일 12시 25분, KBS2에서 즐길 수 있다.
아주경제와 컴패션의 따뜻한 동행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