과기정통부, '제13회 대한민국 인터넷대상' 개최

최다현 기자입력 : 2018-12-03 14:30
쏘카, 모바일 앱 활용 무인 차량대여 서비스 활성화로 대통령상 수상

[사진=아주경제]


과학기술정보통신부(이하 과기정통부)는 3일 중소기업중앙회 그랜드홀에서 '제13회 대한민국 인터넷대상'을 개최하고 국내 인터넷 산업 발전에 기여한 단체 및 공로자를 시상했다.

대한민국 인터넷대상은 2006년부터 실시된 인터넷 분야 최고 권위의 정부시상으로 인터넷 산업 구성원들의 사기진작과 경쟁력 강화에 큰 역할을 해오고 있다.

단체 부문은 총 55개 단체가 지원했으며 이중 '인터넷 기술선도', '인터넷 비즈니스', '인터넷 사회진흥' 등 3개 부문에서 총 11점을 선정했다. 아울러 인터넷 발전에 기여한 개인(2명, 김창곤, 신용섭)에게도 ‘공로상’을 수여한다.

심사는 주요 비즈니스 및 기술 개발 등의 성과, 시장에서의 차별성과 성장성, 사회 기여도 등을 기준으로 전문심사위원회(1차 서류심사, 2차 대면심사)와 최종심사위원회(3차 최종심사)의 심의를 거쳐 이뤄졌다.

올해 대통령상의 영예는 모바일앱을 활용한 시간제 무인 차량대여 서비스를 활성화한 '㈜쏘카'에게 돌아갔다.

쏘카는 자동차 공유를 통해 새로운 사회적 가치를 창출하고, 스타트업 생태계 성장 등에 기여한 점을 높이 평가받았다.

국무총리상은 인공지능(AI) 스피커를 활용한 도서관 서비스를 통해 시각장애인의 정보접근성 개선에 기여한 'LG상남도서관(관장 심우섭)'이 수상했다.

이 밖에 과기정통부장관상에 △㈜에이에스디코리아 △㈜웅진컴퍼스 △중소기업유통센터가 선정됐다.

또한 △㈜아크릴 △‘㈜렌쥴리에듀테인먼트 △㈜뤼이드 △㈜매니아마인드 △제주특별자치도관광협회 △질병관리본부 등도 각각 한국정보방송통신대연합 회장상 등 주관․후원기관장상 수상의 영광을 차지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