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상사, 대표이사에 윤춘성 부사장 내정

김지윤 기자입력 : 2018-11-27 16:30
자원사업에 대한 전문성·투자경험 갖춰 박동수·김준형·문현진 등 상무 신규 선임

윤춘성 LG상사 대표이사 부사장. [사진=LG상사 제공]


LG상사가 신임 대표이사에 윤춘성 부사장을 선임했다.

LG상사는 27일 이사회를 열어 윤 부사장을 대표이사로 내정하고, 상무 신규 선임자 3명에 대한 정기임원인사를 단행했다고 밝혔다. 

윤 부사장은 연세대학교 및 동 대학원 지질학과를 졸업하고, 1989년 LG상사에 신입사원으로 입사했으며, 석탄사업부장(상무), 인도네시아 지역총괄(전무) 및 자원부문장(부사장)을 맡아 왔다.

LG상사는 윤 부사장이 자원사업에 대한 전문성과 성공적인 투자사업 경험을 바탕으로 자원 및 인프라 중심의 견고한 사업구조 구축 및 안정적인 수익 창출에 기여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이와 함께 LG상사는 이번 인사에서 박동수 인니팜법인장, 김준형 무스카트지사장, 문현진 인사팀장을 각각 상무로 신규 선임했다.

LG상사 관계자는 "리더십과 전문성을 바탕으로 미래준비에 성과가 있는 인물을 중용하고자 했다"며 "안정적이고 지속 가능한 사업구조 구축과 사업 경쟁력 강화를 위해 노력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그간 회사를 이끌던 송치호 사장은 정년 퇴임으로 35년간 몸담았던 LG상사를 떠나 고문으로 위촉될 예정이다.

아주경제와 컴패션의 따뜻한 동행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