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부 '캠핑용 기름 난로' 안전성 취약…넘어져도 '활활'

한지연 기자입력 : 2018-11-20 20:31

[사진=아주경제 DB]


겨울철 캠핑용 기름 난로의 안전성이 미흡한 것으로 조사됐다.

20일 한국소비자원에 따르면 시판 중인 캠핑용 기름 난로 중 넘어져도 불이 제대로 꺼지지 않는 난로가 다수 인 것으로 확인됐다.

캠핑용 기름 난로는 넘어진 이후 10초 안에 자동 소화가 이뤄져야 안전하지만 조사 결과 대우와 사파이어, 유로파, 후지카 등 일부 캠핑용 기름 난로가 제대로 꺼지지 않아 안전성에 취약하다는 판정을 받았다.

해당 업체들은 제품 리콜 등 사후 조치에 나설 방침이다.
 
어린이꽃이 피었습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