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상] 이장호 감독이 마지막으로 기억하는 故 신성일

남궁진웅 기자입력 : 2018-11-06 11:01
5일 늦은 오후 이장호(73)감독은 고 신성일을 만나기 위해 일본에서 급거 귀국했습니다.

황망한 얼굴로 빈소를 찾은 이 감독은 “정신이 없다”며 갑작스러운 고인과의 이별을 안타까워했습니다.

이장호 감독이 회고하는 고인과의 인연, 영상으로 확인해보세요.
 

이장호 감독이 5일 오후 서울 송파구 풍납동 서울아산병원 장례식장에 마련된 고 신성일 씨의 빈소에서 조문한 후 취재진과 인터뷰를 하고 있다.[사진공동취재단]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