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대 장애인 남성, 청주 공터에서 불에 타 사망…경찰 조사

정혜인 기자입력 : 2018-10-15 21:25
소방당국·경찰, 신고 받고 출동했지만 남성 이미 사망한 상태로 발견

[사진=연합뉴스]


청주의 한 공터에서 20대 장애인 남성이 불에 타 숨져 경찰이 수사에 나섰다고 15일 연합뉴스가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흥덕경찰서 등은 이날 오후 7시 30분경 청주시 흥덕구 강내면 공터에서 장애인 A씨(24)가 불에 타고 있는 것을 발견한 행인의 신고를 받았다.

신고를 받은 소방당국과 경찰이 현장에 도착했을 때 A씨는 사망한 상태였다. 경찰 관계에 따르면 현장에서 인화 물질이 담긴 통이 발견되고, 타살을 의심할만한 단서를 찾지 못해 A씨가 분신했을 가능성에 초점에 맞춰지고 있다. 현재 경찰은 A씨가 숨진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한편 숨진 장애인 남성은 운동선수인 것으로 알려졌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