휴넷 ‘행복경영포럼’ 개최, 외식업계 전설 성신제 대표 강연

송창범 기자입력 : 2018-08-23 11:36
휴넷은 자사가 후원하는 사단법인 행복한경영이 23일 서울 팔래스 쉐라톤호텔에서 중소기업 CEO를 위한 무료 조찬 특강 ‘행복경영포럼’ 1주년 기념행사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행사에서는 성신제 지지스코리아 대표의 ‘9번의 실패, 10번째 도전’ 특강이 진행됐다. 성 대표는 ‘피자헛’을 국내 최초로 도입하고 토종 피자브랜드 ‘성신제 피자’ 대표로서 개인종합소득세만 110억을 내는 등 승승장구 했으나, 이후 실패와 도전을 거듭하고 있는 외식업계 전설적인 인물이다.

이날 행사에는 타스씨앤엠, 메이크인, 농심 엔지니어링, 베가트레이딩, 문서지기 등 중소기업 CEO 50여 명이 참석했다.

‘행복경영포럼’은 행복한경영이 운영하는 중소기업 CEO 무료 교육 과정인 ‘행복한경영대학’의 전체 동문들을 대상으로 하는 행사다. 월 1회 진행되는 조찬 특강에서는 각 분야 전문가의 강의와 동문 CEO들의 행복경영 사례 발표가 진행된다.

지난 1년간 오명 전 부총리, 마이다스아이티 이형우 대표, 한미글로벌 김종훈 회장, 네패스 이병구 회장, 미네랄바이오 강석창 대표 등 한국의 대표 리더들이 강연자로 나섰다.
 

성신제 대표(첫줄 왼쪽 5번째)와 조영탁 휴넷 대표(첫줄 왼쪽 6번째) 등이 '행복경영포럼' 직후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사진= 휴넷 제공]


컴패션_미리메리크리스카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