은수미 성남시장 "시민과 간담회 통해 적극 소통하겠다"

(성남) 박재천 기자입력 : 2018-08-17 07:22
성남시 50개 동, 2만여 명 시민 만나 999건 의견 들어

은수미 성남시장.[사진=성남시 제공]


은수미 성남시장이 앞으로 시민과의 간담회를 통해 적극 소통해 나가겠다는 뜻을 피력했다.

은 시장은 지난 7월 11일부터 8월 16까지 한달 간 50개 동을 순회 방문하며 ‘시민과의 인사회’를 갖고 적극적인 소통행보를 했다.

시장 취임 이후 첫 번째 갖은 ‘시민과의 인사회’에서 2만여 명의 시민을 직접 만나 현장 제안과 시민의 소리함 등을 통해 999건의 다양한 의견을 들었다.

시민 건의에 대해 은 시장은 그 자리에서 답변 가능한 사안들에 대해서는 바로 답변하거나 해결 방안을 제시했다.

아시아실리콘밸리 조성, 아동수당, 공영주차장 확보 등 시정에 관한 시민 궁금증을 명쾌하게 풀어냈다.

인사회에 참석한 학부모, 청소년, 청년, 노인, 기관·단체장 등 각계각층의 시민들은 서로 먼저 마이크를 넘겨받으며 적극적으로 의견을 냈다.

지역별로 관심사가 달라 수정·중원 지역은 도시재생, 맞춤형 정비사업 등 재개발, 재건축 문제에 관한 건의가 주를 이뤘다.

분당지역은 공동주택 리모델링, 민간 공공임대주택 분양전환, 단독주택 불법 증축 건축물 양성화 등 지역 현안에 관한 질문이 많았다.

성남시 아동수당, 지역상권활성화, 교통문제에 관해서도 관심을 보여 인사회가 열리는 곳마다 많은 의견이 나왔다.

은 시장은 "아동수당은 시민과의 토론과 숙의를 거쳐 체크카드 형식으로 지급하기로 했다. 아시아의 실리콘밸리로 도약하는 성남시를 만들고 지역 차별 없는 ‘하나의 성남’을 만들겠다"며 "연일 계속되는 폭염에도 건강한 모습으로 주민들을 뵙게 되어 감사하다. ‘시민이 시장인 성남’인 만큼 이번 인사회를 시작으로 앞으로도 시민 여러분과 간담회를 통해 적극적으로 소통하겠다"고 말했다.

시는 이번 인사회에서 나온 시민 의견에 대해 현장 확인 등을 거쳐 오는 9월 말까지 처리결과를 건의한 주민에게 자세하게 알려줄 계획이다.
아주경제와 컴패션의 따뜻한 동행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