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풍 종다리 현재 위치는? 오는 30일 독도 부근 해상까지 북상할 듯

전기연 기자입력 : 2018-07-25 07:18
기상청 "유동적이라 경로 바뀔 수 있어"

[사진=기상청 홈페이지]


제11호 태풍 '우쿵'에 이어 제12호 태풍 '종다리' 역시 북상 중이다. 

북한에서 제출한 이름인 태풍 '종다리'는 25일 새벽 3시 14.0 km/h 속도로 괌 북서쪽 1110㎞ 부근 해상을 지났다. 해당 태풍은 27일까지 괌을 지나 28일 일본 도쿄 남남동쪽 720㎞ 부근 해상을 지나 30일에는 독도 동쪽 350㎞ 부근 해상까지 북상할 것으로 보인다. 물론 태풍 위치는 유동적이라 경로는 바뀔 수 있다. 

이와 함께 중국에서 제출한 손오공을 의미하는 태풍 '우쿵'도 일본에 영향을 줄 것으로 보인다. 25일 일본 도쿄 동남동쪽 1770㎞ 부근 해상까지 북상한 태풍 우쿵은 27일 일본 삿포로 동쪽 900㎞ 부근 해상까지 북상할 것으로 예상된다. 
  • 아주경제 공식 카카오채널 추가
  • 아주경제 공식 유튜브 구독
  • 아주TV 공식 유튜브 구독
  • 아주TV 공식 페이스북 좋아요
컴패션_PC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