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주스타 영상] '안녕, 나의 소녀' 류이호 "한국 방문 소감? 기쁘고 긴장돼"

최송희 기자입력 : 2018-05-25 09:28

대만배우 류이호[사진=연합뉴스 제공]

대만 배우 류이호가 한국에 방문, 취재진을 만나게 된 소감을 밝혔다.

24일 서울 중구 동대문동 메가박스 동대문점에서는 영화 ‘안녕, 나의 소녀’(감독 사준의·수입 배급 오드AUD) 주연배우 류이호의 내한 기자회견이 열렸다.

영화 ‘안녕, 나의 소녀’는 우연히 1997년 학창시절로 돌아간 소년 정샹(류이호 분)이 첫사랑 은페이(송운화 분)와 재회하며 벌어지는 일들을 담았다. 지난 16일 개봉 이후 ‘그 시절, 우리가 좋아했던 소녀’, ‘나의 소녀시대’를 잇는 ‘대만 첫사랑 3부작’으로 인기를 끌고 있다.

이날 류이호는 “굉장히 기쁘고 감사하다”고 말문을 뗀 뒤, “사실 긴장되기도 한다”며 솔직히 털어놨다.

이어 “영화 일부분(하이라이트 영상)을 보셨을 텐데 영화가 마음에 드셨으면 좋겠다”고 덧붙였다.

어린이꽃이 피었습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창간12주년 이벤트 아주탑골공원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