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LOBAL VIEWS 아주경제 - 아주 잘 정리된 디지털리더 경제신문

검색
5개국어 서비스
실시간속보

성추행 의혹 휩싸인 '조민기' 누구길래…'아빠를 부탁해' 딸과 출연해 인기

정세희 기자입력 : 2018-02-20 12:56수정 : 2018-02-20 13:50
MBC 22기 공채 탤런트 출신

[사진=연합뉴스]


성추행 의혹에 휩싸인 조민기에 대해 관심이 쏠리고 있다.

지난 1991년 영화 '사의 찬미'를 통해 본격적인 연기 생활을 시작한 조민기는 앞서 극단 '신협'의 단원으로 활동했었다. 이후에는 1993년 MBC 22기 공채 탤런트가 되며 본격적인 브라운관에 진출하게 됐다.

조민기는 '해부학 교실', '별', '도시남녀', '장미의 눈물', '꼭지', '학교4', '어사 박문수', '노란 손수건', '사랑과 야망', '일지매', '에덴의 동쪽', '선덕여왕', '다섯 손가락', '투윅스','변호인', '종합병원' 등 영화와 드라마를 넘나들며 활약했다. 2015년도에는 딸과 '아빠를 부탁해' 예능에 딸과 함께 출연하며 큰 인기를 끌었다.

특히 조민기는 피규어 모으기가 취미일 뿐만 아니라 애니메이션 영화 '아스트로 보이' 더빙을 맡는 등의 행보를 보여주며 애정을 과시했다. 또 클래식카만 7대를 소유하고 고가의 카메라도 3대나 소유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한편, 조민기 측은 성추행 의혹이 불거지자 "명백한 루머다. 교수직 박탈 및 성추행으로 인한 중징계는 사실이 아니다"라며 정직 처분이 아닌 사표를 제출한 것 뿐이라고 해명했다.
아주TV 구독자 3만 돌파 이벤트
당신의 콘텐츠에 투표하세요
뉴스스탠드에서 아주경제를 만나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