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애인고용공단, 비정규직 173명 정규직 전환 완료

원승일 기자입력 : 2018-01-01 15:57
기간제 근로자 117명, 용역 근로자 56명 직무등급 임금체계 적용

조종란 한국장애인고용공단 신임 이사장[사진=고용노동부] 


한국장애인고용공단이 비정규직 173명의 정규직 전환을 완료했다.

1일 공단에 따르면 정부의 공공부문 비정규직 근로자 정규직 전환 방침에 따라 기간제 근로자 117명, 용역 근로자 56명 등 총 173명을 정규직으로 바꿨다.

임금은 직무등급에 기반한 임금체계를 적용해 지급할 방침이다.

이밖에 정년이 지난 용역 근로자 고령자 37명은 기간제 근로자로 직접 고용하고, 전산직·콜센터 용역근로자 35명도 내년에 추가로 정규직 전환을 검토할 예정이다.

조종란 공단 이사장은 "체계적인 인사관리체계를 수립하고 조직융화 및 사기진작을 통해 차별 없는 조직문화를 조성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 아주경제 공식 카카오채널 추가
  • 아주경제 공식 유튜브 구독
  • 아주TV 공식 유튜브 구독
  • 아주TV 공식 페이스북 좋아요
컴패션_PC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