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LOBAL VIEWS 아주경제 - 아주 잘 정리된 디지털리더 경제신문

검색
5개국어 서비스
실시간속보

현대엘리베이터, 경기·충남·강원 중고생 23명에게 장학금 수여

채명석 기자입력 : 2017-11-23 16:24수정 : 2017-11-23 16:24

23일 2017 현대엘리베이터 매칭그랜트 장학생들이 장병우 대표이사(앞줄 오른쪽에서 여섯번째), 현대엘리베이터 임원진과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사진=현대엘리베이터 제공]


현대엘리베이터(대표 장병우)는 23일 경기도 이천시 본사 아산타워에서 ‘2017년도 매칭그랜트 장학금 수여식’을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날 핼사에서 현대엘리베이터는 본사와 물류센터가 위치한 경기 이천과 충남 천안, 1사1촌을 맺은 강원 양양 지역 중고생 23명에게 각 100만원씩 총 2300만원을 지원했다.

현대엘리베이터는 2009년부터 ‘기업의 사회적 책임을 다하고 지역 인재를 육성하자’는 취지에 노사간 공감대가 형성돼 장학기금을 운용해왔다. 재원은 매칭그랜트 방식으로 임직원들이 급여의 1000원 미만을 공제해 적립한 끝전공제 기금에 회사가 이와 동일한 후원금을 출연해 마련하고 있다.

장학생은 중·고교 담임교사와 학교장의 추천을 받아 어려운 가정 형편에도 모범적인 생활을 하는 학생들을 선발해왔다. 2009년 6명을 시작으로 올해까지 총 125명을 선발, 1억2100만원을 지원했다.

장병우 현대엘리베이터 대표이사는 수여식에 이어 진행된 대화의 시간을 통해 장학생 개개인의 장래희망에 대해 이야기하며 “눈이 먼 것보다, 볼 수는 있지만 꿈이 없는 사람이 더 불행하다”며 “새우잠을 자도 고래의 꿈을 꾸기 바란다”고 조언했다.
 

네티즌 의견

0개의 의견이 등록되어 있습니다.
0자 / 300자
아주TV 구독자 3만 돌파 이벤트
당신의 콘텐츠에 투표하세요
뉴스스탠드에서 아주경제를 만나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