직장인 84.2% “자기계발 강박증 느낀다”

입력 : 2017-03-29 14:50

 

아주경제 박정수 기자 = 직장인 10명 가운데 8명은 ‘평소 자기계발을 해야 한다는 강박증을 느낀다’고 답했다. 

29일 취업포털 잡코리아가 남녀 직장인 602명을 대상으로 '직장인 자기계발 현황'에 대해 조사했다. 우선 ‘평소 자기계발에 대한(공부를 해야 한다는) 강박감을 느끼는가?’라는 질문에 전체 응답자 10명중 8명에 달하는 84.2%가 ‘그렇다’고 답했다.

직장인들이 공부를 해야 한다고 생각하는 이유 중에는 더 나은 직장을 찾기 위한 이유가 가장 큰 것으로 드러났다. 복수응답으로 조사한 결과 ‘더 나은 대우를 받으며 이직하기 위해’라는 답변이 응답률 67.7%로 압도적으로 높았다. 특히 20대와 30대 직장인 중에는 이러한 답변이 각 응답률 70.8%, 70.2%로 가장 높았다.

그 다음으로는 ‘현재 직장에서 더 나은 대우를 받기 위해’라는 답변이 38.3%로 상대적으로 높았고, 이어 ‘노후에도 할 수 있는 직업을 찾기 위해(32.0%) 공부를 해야 한다고 생각하는 직장인이 많았다.

실제 ‘현재 공부를 하고 있는가?’에 대해서는 전체응답자의 절반 정도인 56.0%가 ‘자기계발을 하고 있다’고 답했다. 자기계발 분야는 직무 관련 전공지식이나 자격증 취득 등 ‘직무역량 강화를 위한 공부를 하고 있다’는 직장인이 46.9%로 가장 많았고, 이어 외국어공부(39.2%), 취미/특기분야 공부(28.2%) 순으로 자기계발을 하고 있다는 응답자가 많았다.

한 달 평균 자기계발 비용은 평균 21만 원 정도를 투자하는 것으로 집계됐고, 20대(평균 22만원)가 30대(평균 20만원), 40대(평균 20만원)보다 소폭 높았다.

공부하는 직장인들은 하루 중 퇴근 후(67.7%) 약 1시간(39.5%)에서 약 1시간30분(18.7%) 정도를 투자해 공부한다는 직장인이 가장 많았고, 일주일 중에는 약 3회(37.4%) 공부한다는 직장인이 많았다.

공부방법은 ‘독학을 한다(54.9%)’는 직장인이 가장 많았다. 이어 ‘온라인 동영상 강좌를 수강한다(24.3%)’거나 ‘오프라인 학원에 다닌다(10.7%)’는 직장인이 많았다. 자기계발을 위해 따로 시간을 내기 어려운 직장인들이 많아 독학이나, 온라인 동영상 강좌를 수강하는 이들이 많은 것으로 보인다.

실제 직장인들은 자기계발에 성공하기 위해서는 ‘시간적 여유(65.3%)’가 가장 필요하며, ‘본인의 의지(50.4%)’와 ‘금전적 여유(47.2%)’는 그 다음으로 필요하다고 답했다.

직장인들에게 ‘하루 중 여유시간이 부족한가’라고 물었더니, 전체 응답자 10명중 8명에 달하는 80.7%가 ‘부족하다’고 답했다. 하루 중 개인시간이 부족하다고 느끼는 이유 중에는 ‘야근, 특근 등 회사에서 보내는 시간이 많아서(83.5%)’라는 답변이 압도적으로 높았다.

현재 자기계발을 하지 못하고 있다(44.0%)는 직장인 중에도 그 이유로 ‘시간이 없어서(40.4%)’라는 답변이 가장 높았다. 그리고 이어 ‘비용이 부담되어(22.65)’, ‘체력이 부족해서(19.2%)’ 자기계발을 못하고 있다는 응답자가 있었다.

잡코리아 변지성 팀장은 “스마트러닝이나 e북 등을 활용해 굳이 긴 시간을 투자하지 않고도 이동시간이나 대기시간 등 자투리 시간을 활용해 학습을 할 수 있는 방법을 찾아보는 것도 도움이 될 것”이라고 전했다.
아주경제와 컴패션의 따뜻한 동행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