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목드라마 마스터-국수의 신 마지막회[사진=KBS2 '마스터-국수의 신' 공식 홈페이지]

아주경제 최승현 기자 = KBS2 '마스터-국수의 신' 마지막회가 예고됐다.

30일 방송되는 '마스터-국수의 신' 마지막회에서는 마지막 계획을 준비하는 김길도(조재현)의 모습이 그려진다.

긴급체포 도중 도망친 길도는 검찰청에 자진 출두해 무혐의 처분을 받고 풀려난다. 그리고 길도는 여경(정유미)에게 태하(이상엽)를 죽인 자가 소태섭(김병기)이라는 증거를 보여주며 한시적으로 같은 편이 되자고 제안한다.

또 마지막 계획을 준비하는 길도는 황성록을 통해 사제 총을 구한다.

한편 '마스터-국수의 신' 후속으로는 배수지, 김우빈 등이 출연하는 '함부로 애틋하게'가 방송된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실시간 인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
페이지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