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남 예술지원 매칭펀드 사업, 전국 지자체 선도

입력 : 2016-06-22 15:56
올해 112개 기업 참여, 119개 예술단체에 20억 원 지원
아주경제 이채열 기자 =경남도는 (사)경남메세나협회를 통해 중소기업과 결연한 예술단체에 대하여 도비 6억 등 총 20억여 원을 지원하는 ‘2016 경남 예술지원 매칭펀드 사업 지원계획’을 확정했다.

특히 올해는 소외지역 주민 문화향유 기회를 확대하고 전 시・군 소재 예술단체를 지원하는 것을 목표로 한 결과 지난해 대비 참여 중소기업이 79개사에서 112개사로 늘리고, 결연 예술단체도 95개에서 119개로 크게 증가하였으며, 사업시행 최초로 18개 전 시·군 예술단체가 모두 사업에 참여하는 성과를 달성한 바 있다.

이러한 결과는 조선산업 등 지역의 주력산업이 어려움을 겪고 있는 가운데서도 많은 기업들이 문화예술에 대한 관심을 가지고 적극적으로 참여한 결과로, 더 많은 기업과 문화예술단체간의 결연을 통해 장기적이고 전략적인 지원체계 구축의 토대를 마련하였다는데 그 의의가 있다.

이 밖에 매칭펀드 사업 외에도 경남도와 (사)경남메세나협회는 대기업 결연사업, 중소기업 지정기탁, 찾아가는 공연, 소외계층을 위한 행복나눔공연, 나눔티켓 사업, 연구홍보 사업 등을 수행하여 지역 중소기업 및 예술단체로부터 호평을 받고 있다.

이러한 성과를 바탕으로 (사)경남메세나협회는 문체부로부터 전국 최초로 문화예술후원 매개단체로 인증 받는 등 우수한 예술지원 시책으로 입소문이 나면서 지난해부터 경기, 대구, 제주, 인천, 경북 등 전국 지자체에서 관련 사업을 벤치마킹하기 위해 문의・방문이 이어지고 있다.

민정식 경남도 문화예술과장은 “경남 예술지원 매칭펀드 사업은 전국 지자체를 선도하고 있을 뿐 아니라 경기 대구 등 타 지자체의 벤치마킹의 대상이 되고 있다”며 “내년도 사업 10주년을 맞아 새로운 도약을 위한 발판을 마련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경남 예술지원 매칭펀드 사업은 경남도와 (사)경남메세나협회가 추진하는 기업과 예술의 만남(ARTS&BUSINESS)사업의 일환으로 중소기업이 문화예술단체에 지원하는 금액에 비례하여 경상남도에서 해당 예술단체에 추가로 지원하는 'MATCHING-GRANT' 프로그램이다.

코로나19 재난구호 후원하기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