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시아나항공, 베트남 2기 아름다운 교실 개최

입력 : 2016-05-12 13:53

아시아나항공이 베트남 저소득층 여성의 자립을 돕기 위한 ‘2016베트남-아름다운교실’ 2기 입학식을 개최했다고 12일 밝혔다.[사진=아시아나항공]


아주경제 윤정훈 기자 = 아시아나항공이 베트남 저소득층 여성의 자립을 돕기 위한 ‘2016베트남-아름다운교실’ 2기 입학식을 개최했다고 12일 밝혔다.

지난 11일 베트남 하노이 하이즈엉성(省) ‘3.8 직업훈련센터’에서 열린 이날 입학식에는 아시아나항공 오근녕 경영관리본부장, 주베트남 한국대사관 황순성 참사관, KOICA 장재윤 소장, 굿피플 정의권 실장, 응우엔 반 헙 하이즈엉성 친선협회 회장 등이 참석했다.

‘베트남-아름다운교실’은 아시아나항공이 베트남 저소득층 여성의 사회 진출을 돕기 위해 한국국제협력단(KOICA) 및 비영리단체 굿피플과 함께 운영하는 취업 지원 교육 프로그램이다.

이번 교육생들은 총 120명으로 한반에 20명씩 6개반으로 구성되며, 서비스기초, 영어, 한국어, 컴퓨터, 회계 등의 교육을 6개월여 기간에 걸쳐 받게 된다.

아시아나항공은 ‘3.8 직업훈련센터’에 교육용 장비 및 교육장 리모델링을 지원했으며, 공항서비스 전문 직원과 캐빈승무원이 대면서비스 및 이미지메이킹 교육 특강도 진행할 계획이다.

오근녕 아시아나항공 경영관리본부장은 “‘베트남-아름다운 교실’은 베트남 저소득층 여성들의 사회진출을 위한 취업지원 프로그램이란 점에서 뜻깊다” 며 “작년에 이어 2년차에 접어든 사업인 만큼 교육생들이 보다 효과적인 교육프로그램과 관리를 통해 취업에 성공하고 경제적 자립의 기회를 얻게 되길 희망한다”고 말했다.

1기 수료생으로 취업에 성공한 부이티리(23)씨는 “‘베트남-아름다운교실’을 통해 실무에 필요한 다양한 업무능력을 키울 수 있었고 지금은 안정된 직장에서 당당한 사회인으로 삶을 꾸려나가게 됐다. 앞으로도 베트남 여성들에게 이러한 기회가 더 많이 주어지길 소망한다” 고 소감을 밝혔다.

지난해에 입학한 1기 수료생 130명 중 50여명은 베트남 주재 한국기업, 대형마트 체인, 보건소, 초등학교 등 현지 기업에 사무직으로 입사하는 성과를 달성했다.

한편, 아시아나항공은 지난 1993년 베트남 호치민에 첫 취항한 이후 베트남에서 △친환경 태양광 가로등 설치 △사랑의 집짓기 △희망 도서관 건립 등 글로벌 사회공헌 활동을 이어가고 있다.

창간12주년 이벤트 아주탑골공원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2019아주경제 고용·노동 포럼
    창간12주년 이벤트 아주탑골공원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