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SBS 리멤버 캡처]


아주경제 서미애 기자 =‘리멤버-아들의 전쟁’ 박민영이 부패경찰 김영웅에게 선전포고했다.

1월 7일 방송된 SBS 수목드라마 ‘리멤버-아들의 전쟁’(극본 윤현호/연출 이창민) 8회에서 이인아(박민영 분)가 곽한수(김영웅 분)에게 경고하는 장면이 그려졌다.

이날 이인아는 부패경찰 곽한수가 자신을 미행하자 “나 지검 나올 때부터 꽁무니 붙었죠? 어이가 없다. 범인은 안 잡고 검사를 미행하냐”고 발끈 화를 냈다.

이에 곽한수는 “내가 찾는 범인을 검사님이 숨겨주고 있나 싶어서 그랬다”라고 답했고 이인아는 “방금 그 말, 당신 형사 배지 걸고 다시 한 번 해봐라. 나 서진우 누명 씌운 놈들 모조리 찾아내서 처벌할 거다. 당신 포함해서”라고 선전포고했다.

한편 ‘리멤버-아들의 전쟁’은 과잉기억증후군을 앓는 변호사가 아버지의 무죄를 밝혀내기 위해 거대 권력과 맞서 싸우는 이야기를 그린 드라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실시간 인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
페이지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