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기후체제 출범 대비...정부, 에너지신산업 해외 진출 지원 강화

입력 : 2015-12-17 11:28
-산업부, 제1차 에너지신산업 해외진출 실무협의회 개최
아주경제 신희강 기자 =산업통상자원부는 17일 서울 역삼동 한국기술센터에서 '제1차 에너지신산업 해외진출 실무협의회'를 개최했다.

산업부와 유관기관, 민간 전문가 등이 참석한 가운데 열린 이날 협의회에서는 △에너지신산업 해외 진출 지원방안(산업부) △녹색기후기금(GCF)을 활용한 에너지신산업 해외진출 참여방안(GCF) △에너지신산업 해외진출 추진 사례(LG CNS, 한전) 등에 대한 발표가 진행됐다.

이날 전문가들은 세계시장 동향을 분석해 기업들에 제공하고 유망 중소기업을 발굴해 수출 역량을 높이도록 지원, 우리 기업들의 수출 성공률 제고를 위해 노력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나승식 산업부 에너지신산업정책단장은 "내수 시장을 통해 형성된 기업 경쟁력을 바탕으로 에너지신산업 해외 진출을 위한 지원 인프라를 구축해 국내 기업의 해외 진출을 적극 지원하겠다"며 "수출지원 자문단을 구성해 중소기업에 대해서는 초기 사업 발굴부터 수출 사업화까지 원스톱 서비스를 제공하겠다"고 밝혔다.
  
컴패션_PC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