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LOBAL VIEWS 아주경제 - 아주 잘 정리된 디지털리더 경제신문

검색
5개국어 서비스
실시간속보

'가면' 수애, 박준면에 통쾌한 복수…황석정·박연수에겐 명품백 선물 '눈길'

입력 : 2015-07-10 00:01수정 : 2015-07-10 00:01

[사진=SBS '가면']

아주경제 조득균 기자 = '가면'에서 수애가 명품백 선물로 깨알복수해 시청자에 통쾌함을 선사했다.

8일 오후 방송된 SBS '가면' 13회에서는 지숙(수애)이 서은하로 살기 전 함께 매장에서 일했던 말자(황석정)와 명화(박연수), 그리고 여부장(박준면)에게 감사의 선물을 전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 과정에서 자신과 애틋하게 지냈던 말자와 명화에게는 좋은 명품백을 전해주고, 자신을 괴롭히던 여부장에게는 손바닥 사이즈의 손지갑을 선물하며 깨알복수를 했다.

서은하로 신분을 위장하며 살기 전 백화점에서 일한 지숙은 늘 손님에게 무시당하고, 여부장에게는 실적 문제로 지적당하기 일수였다. 이에 상류층 재벌가 며느리 서은하의 모습으로 귀여운 복수를 한 것.

한편 이날 방송에서 복수의 아이템으로 수애가 선물한 가방과 지갑은 모두 국내 디자이너 브랜드 '로사케이(rosa.K)' 제품이며, 합리적인 가격과 최고급 질로 똑똑한 소비자 사이에서 나날이 인기가 급증하고 있다.

앞으로 수애와 주지훈의 격정 멜로가 기대되는 드라마 '가면'은 수,목 10시에 방영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