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WC 2015] 외신들, 갤럭시S6 디자인 호평

입력 : 2015-03-02 10:17

삼성 갤럭시S6 엣지 [사진제공=삼성전자]


아주경제 박재홍 기자 =삼성전자가 1일(현지시간) 스페인 바르셀로나 컨벤션센터(CCIB)에서 개최한 '삼성 갤럭시 언팩 2015'을 통해 공개한 갤럭시S6에 대해 주요 외신들은 관련 보도를 쏟아냈다.

이들 외신들은 주로 갤럭시S6의 디자인과 모바일 결제 기술인 삼성페이 등에 대한 관심을 나타냈다.

월스트리트저널은 "갤럭시S6와 갤럭시S6 엣지는 전 세계를 감동시키는 삼성의 시도"라며 "하드웨어를 보면서 드디어 삼성을 신뢰하게 됐고 소프트웨어를 보면서 삼성의 노력을 봤다"고 평했다.

월스트리트저널은 특히 "미국에서 4월에 런칭하는 S6와 S6 엣지는 삼성이 지금까지 만든 가장 아름다운 폰"이라고 칭찬했다.

특히 갤럭시S6 엣지에 대해 미국 IT 전문매체 슬래시기어(Slashgear)는 "삼성은 지구상에서 가장 엣지있는 스마트폰 제조사라고 칭할 수 있다"고 말했고, 역시 미국의 IT전문매체인 더버지(The Verge)는 "메탈은 부드럽고 양쪽의 엣지는 놀라우며 유용하게 커프 부분을 사용하기 위하여 소프트웨어 부분에도 많은 것을 보여주고 있다"고 말했다.

CNN은 "삼성은 올해 갤럭시폰의 향상된 디자인을 선보였고 삼성은 삼성의 목표를 확실히 달성했다"며 "사실상 모든 신용카드는 마그네틱 리더를 여전히 사용하고 있는데 삼성페이가 소비자와 비즈니스 발전에 기여할 것"이라고 애플페이와 구글월렛과는 다르게 삼성페이는 전통적인 마그네틱 리더로 작동될 수 있다는 점에 대해 긍정적으로 평가했다.

어린이꽃이 피었습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