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종시 연서면, 이웃사랑 이불로 온기 가득

입력 : 2015-02-13 09:54

 


아주경제 윤소 기자 =세종특별자치시(시장 이춘희) 연서면 소재 세종 하나님의 교회에서 지난 12일 연서면사무소를 방문해 설 명절을 맞아 어려운 이웃에게 전달해 달라며 이불 50채를 기탁했다.

김선각 연서면장은 “연말연시를 맞아 추운 겨울 어려운 이웃에게 따뜻함을 전해 줄 수 있게 돼 고맙게 생각한다.”라며, “가정형편이 어려운 이웃에게 아주 소중한 선물이며, 기탁자의 마음과 정성이 그대로 전달될 수 있도록 하겠다.”라고 말했다.



 
  
컴패션_PC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