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주경제 장슬기 기자 = 하나생명보험은 지난 25일 열린 이사회를 통해 500억원의 유상증자를 결의했으며, 내달 중순경 주금 납입과 증자등기를 마칠 예정이라고 30일 밝혔다.

하나생명의 2014년 8월말 기준 자기자본은 1889억원으로, 이번 증자가 마무리되면 2389억원으로 늘어난다.

김인환 하나생명 사장은 "보험사 건전성 규제 강화 정책에 따른 선제적인 자본금 증액을 계기로 재무건전성 강화는 물론 질적 성장의 기반을 마련했다"고 말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ces 2022 JAN 5-8 LAS VEGAS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실시간 인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
페이지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