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과천 본사 스페이스K서 인피너티 주제로 무료 전시

코오롱 본사 로비에 마련된 스페이스K에서 직원과 자녀들이 2014 코오롱여름문화축제 작품을 관람하고 있다. [사진=코오롱그룹]


아주경제 정치연 기자 =코오롱그룹 문화예술나눔공간인 스페이스K가 '2014 코오롱여름문화축제'를 개최한다.

이번 전시는 'INFINITY(인피너티): ∞'를 주제로 7월 21일부터 9월 12일까지 코오롱 본사 로비에 마련된 스페이스K 과천에서 무료로 진행된다.

이번 축제에서는 코오롱의 섬유, 플라스틱, 수지 등 다양한 산업 자재를 독특한 컨셉트와 질감의 예술로 재조명한 작품 20여 점이 전시된다. 이 작품들은 1954년 나일론 섬유 사업을 시작으로 한국의 신소재 개발을 선도해온 코오롱의 발자취와 미래에 대한 창의적 도전 정신을 시각화했다.

전시에는 2011년 문화체육관광부가 올해의 작가로 선정한 이광호 씨를 비롯해 오화진, 이병찬, 이피, 최성임, 허욱, 홍장오 등 독특한 작품 세계로 미술계에서 주목받는 작가 7명이 참여한다.

각 작품은 코오롱이 생산하는 필름, 기능성 소재, 인공피혁, 인공잔디 등 다양한 산업소재에 예술적 영감을 투영해 산업과 미술이 창출하는 무한한 가능성과 미술의 실험 정신을 관람객들에게 선사할 예정이다.

전시를 진행하는 스페이스K는 깊이 있는 문화예술 지원과 지역 주민을 위한 문화예술 나눔을 목표로 운영되는 문화예술 공간이다. 2011년 코오롱그룹 본사(과천)를 시작으로 현재 서울, 대구, 광주 등 네 곳에서 연간 30여 회의 무료 전시를 개최하고 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인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
페이지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