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두나와 엑소(EXO), ‘패션 코드 2014’ 홍보대사로 위촉

입력 : 2014-06-19 15:17

[아이돌 그룹 엑소. 사진=SM엔터테인먼트 제공]
 

[사진제공_하이컷]

아주경제 박현주 기자 =배우 배두나와 아이돌 그룹 엑소(EXO)가 ‘패션코드 2014 (Fashion KODE 2014)’의 홍보대사로 위촉됐다.

 올해로 2회를 맞이한 ‘패션코드 2014(Fashion KODE 2014)’는  국내외 역량 있는 디자이너와 브랜드들의 전시 및 패션 수주, 패션쇼, 네트워크 파티 등을 펼쳐지는 새로운 개념의 패션 축제다.오는 7월 16일부터 18일까지 양재동 aT센터에서 열린다.

 문화체육관광부가 주최하고 한국콘텐츠진흥원과 한국디자이너 연합회가 주관한다.

 홍보 대사로 위촉된 배두나와 엑소는 패션코드의 홍보 동영상과 다양한 활동을 펼칠 예정이다.

 패션코드(Fashion KODE)는 ‘Korea Design’과 ‘Korea Fashion’의 첫 글자인 ‘K’와 ‘Code’의 합성어로 ‘새로운 패션의 흐름을 제시한다’는 의미를 담고 있으며, 국내외 유망한 디자이너와 브랜드 발굴과 이들의 국내와 글로벌 유통망 확대를 목표로 하고 있다.

 이번 행사에는 강동준, 고태용, 곽현주 등 국내 트렌드세터 디자이너 브랜드부터 계한희, 황재근과 같은 신진디자이너 브랜드, 홍콩의 하비니콜스 백화점, 세계적인 편집샵 뢰끌레르의 바이어까지 약 120개의 브랜드와 디자이너, 바이어가 참여한다.

  자세한 사항은 Fashion KODE 2014 공식홈페이지(www.fashionkode.com)에서 확인할 수 있다.
 
아주경제와 컴패션의 따뜻한 동행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