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믹연기 달인 배우 최성국 '울랄라 부부' 캐스팅

입력 : 2012-08-27 08:38
배우 최성국

아주경제 박현주 기자='코믹 연기 달인' 배우 최성국이 ‘해운대연인들’의 후속으로 10월 첫 방송 예정인 KBS 새 월화 드라마 ‘울랄라부부’(제작 컨텐츠 K)에 캐스팅됐다.

‘제빵왕 김탁구’, ‘영광의 재인’의 연출을 맡았던 이정섭감독과 ‘돌아와요 순애씨’, ‘불량커플’ 등의 최순식 작가가 의기투합해 배꼽 빠지는 웃음과 감동의 가족 코미디를 보여줄 드라마다.

최성국은 극중 ‘수남‘(신현준)의 친구 역할 분으로 늦게 고시에 합격해서 대기업 변호사 생활을 하다 개인 변호사 사무실을 차리게 된 인물로 낙천적이고 낭만적인 로맨티스트인 ‘이백호’ 역할을 맡았다. 울랄라부부’는 어느 날 갑자기 부부의 영혼이 바뀌어 벌어지는 에피소드를 담았다.

최성국은 “TV브라운관에 오랜만에 돌아와 시청자들과 만날 수 있어 상당히 설레고 기대된다, 또한 신현준씨와 함께 코믹의 끝을 보여 주겠다” 며 소감을 전했다.
  
코로나19 재난구호 후원하기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