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정로 칼럼> 올림픽, 비디오게임 그리고 에너지

입력 : 2012-08-21 15:15



김병수 쉐퍼드 멀린 릭터 & 햄튼 외국법자문법률 서울사무소 대표 변호사


런던올림픽이 폐막한 지 이제 약 1주일이 지났다. 개막 첫날 진종오 선수가 사격에서 금메달을 거머쥔 것을 시작으로 우리나라 선수들은 총 28개의 메달로 종합 5위를 기록했다. 88 서울올림픽 이후에 가장 높은 성과를 이룬 것이다. 우리나라 선수들은 많은 노력과 실력향상으로 세계무대에서 그 위상이 꾸준히 올라가고 있다. 자랑스럽게도 현재 몸담고 있는 법률회사의 동료 변호사들은 2002년 미국 솔트레이크시티 올림픽을 시작으로 2004년 그리스 아테네, 2008년 베이징, 올해 런던올림픽에서 방송 등 엔테테인먼트와 관련한 법률자문을 지속적으로 지난 10년간 제공해 왔으며 현재는 다음 올림픽 개최지인 2016년 브라질 리우데자네이루 올림픽과 관련해서도 법률자문을 제공하고 있다.

지난 15일부터는 유럽 최대 게임쇼인 ‘게임스컴’이 독일 쾰른의 메세 전시장에서 열리고 있다. 우리나라는 온라인게임의 선두주자로 인정받아 독일과 공동으로 본 게임쇼를 주최했다. 아울러 가수 싸이의‘강남스타일’ 뮤직비디오도 미국 및 유럽에서 인기가 좋다고 한다. 우리나라의 비디오게임 업체들도 놀라운 성장을 보이며, 미국 및 유럽 등 해외업체들의 인수에 적극적이다. 또한 엔터테인먼트 업계의 중심지인 미국 캘리포니아에 본사가 있는 우리 법률회사는 비디오게임 법률에 관한 블로그도 운영하고 있으며, 비디오게임 개발 전문업체인 EA(Electronic Arts)와 관련한 법률자문도 제공하고 있다.

한편 한국석유공사는 새로운 에너지원으로 각광받고 있는 셰일가스를 직접 개발하기 위해 미국에 회사를 설립하고 미국을 포함한 세계 곳곳에서 셰일가스를 탐사, 개발 및 생산하기로 했다고 한다. 셰일가스는 점토질 암석인 셰일 안에 갇힌 천연가스로 세계적으로 매장량이 풍부한 데가 가격도 상대적으로 싸 최근 개발과 생산이 본격화하고 있다. 또 국내 유수의 기업들은 또 다른 대체에너지이자 그린에너지인 미국 내 태양광 발전 사업에도 적극적으로 진출하고 있다. 쉐퍼드 멀린 릭터 & 햄튼 외국법자문법률사무소는 올해 미국 캘리포니아 최대 규모의 태양광 발전 사업과 관련해서도 법률자문을 제공했다.

내가 미국으로 유학을 간 것이 1992년. 그로부터 20년이 흐른 후에 돌아온 고국의 모습은 수많은 다양한 분야에서 세계무대로 나아가고 있다. 너무나 뿌듯하고 가슴이 벅차오르지 않을 수 없다. 작년 한·EU 자유무역협정에 이어 올해 3월 한·미 자유무역협정이 발효된 이후, 미국 법률회사인 쉐퍼드 멀린은 외국로펌으로서는 사상 처음으로 8월 16일 서울에 사무소를 정식으로 개소했다.

지난 20년간 한국경제는 그야말로 역동적으로 진화했고, 앞으로도 계속해 새로운 모습으로 거듭 성장할 것이라 믿는다. 다행히도 쉐퍼드 멀린이 올림픽을 포함한 엔터테인먼트, 지적재산과 에너지 분야에 강하니 ‘제23회 2018 평창동계올림픽’의 성공적 개최, 한류의 세계화 및 전 세계 에너지의 성공적 개발에 조금이나마 도움이 될 수 있기를 바란다. 늦은 밤, 서울 사무소에서 바라보는 창 밖으로 비가 오고 있지만 종로의 불빛은 여전히 영롱하게 빛나고 있다. 어둠을 헤치고 나오는 불빛처럼 우리나라의 미래는 매우 희망적일 것이라 믿어 의심치 않으며, 20년 만에 돌아온 고국에 미약하나마 도움이 되고 싶은 마음이 간절하다.
  
컴패션_PC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