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미 임종훈, 단독 대표 취임 후 임직원에 첫 메시지 전달

기자정보, 기사등록일
박상현 기자
입력 2024-05-21 10:37
    도구모음
  • AI 기사요약
  • * AI기술로 자동 요약된 내용입니다. 전체 맥락과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 전체를 보시길 권장합니다

    임종훈 한미사이언스 대표이사가 단독 대표 취임 후 처음으로 성장 전략 메시지를 임직원에게 전했다.

    그는 "최근 1년 동안 겪은 다양한 변화를 뒤로 하고 미래에 집중해야 할 성장 전략에 대해 설명 드리겠다"며 "한미그룹은 제약산업의 핵심 플레이어로 중요한 역할을 했지만 이젠 한미사이언스가 더 큰 성과를 달성하기 위해 잠재력을 펼쳐야 한다"고 했다.

    임 대표는 한미사이언스가 나아갈 방향으로 △유통 사업 강화 △인수합병(M&A) △외부 컨설팅 활용 △인공지능(AI) 기술 등을 강조했다.

  • 글자크기 설정
지난달 21일 서울 영등포구 FKI타워에서 열린 기자간담회에서 임종훈 한미약품 사장이 질의를 듣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지난달 21일 서울 영등포구 FKI타워에서 열린 기자간담회에서 임종훈 한미약품 사장이 질의를 듣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임종훈 한미사이언스 대표이사가 단독 대표 취임 후 처음으로 성장 전략 메시지를 임직원에게 전했다.

21일 한미사이언스에 따르면 임 대표는 사내 전산망을 통해  '함께 협력해 더 나은 미래를 만들어 나갑시다'란 제하의 메시지를 보냈다. 

그는 "최근 1년 동안 겪은 다양한 변화를 뒤로 하고 미래에 집중해야 할 성장 전략에 대해 설명 드리겠다"며 "한미그룹은 제약산업의 핵심 플레이어로 중요한 역할을 했지만 이젠 한미사이언스가 더 큰 성과를 달성하기 위해 잠재력을 펼쳐야 한다"고 했다.

임 대표는 한미사이언스가 나아갈 방향으로 △유통 사업 강화 △인수합병(M&A) △외부 컨설팅 활용 △인공지능(AI) 기술 등을 강조했다.

그는 "한미사이언스 계열사 중 하나인 '온라인팜'을 중심으로 유통 사업의 성장을 가속화할 계획"이라며 "2만2000여개의 거래 약국을 통해 소비자와의 거래 접점을 늘리겠다"고 다짐했다.

M&A을 통한 성장도 추진하겠다고 했다. 임 회장은 "인수합병으로 사업 포트폴리오를 다각화하는 한편 헬스케어 시장에 진입하기 위해 필요한 자원과 기술을 확보하도록 총력을 다할 것"이라고 전했다.  

외부 컨설팅 활용에 관해선 "(컨설팅을 통해) 최신 산업 트렌드와 고급 분석 기법을 도입함으로써 시장 변화에 능동적으로 대응할 태세를 갖출 것"이라고 했다.

또 "AI 기술을 활용해 사내 의사결정 경로를 효율화하고 업무 속도를 높임으로써 산업 내 경쟁 우위 확보에 나서겠다"고 언급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실시간 인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