순창군, 특별교부세 23억원 확보

기자정보, 기사등록일
순창=김한호 기자
입력 2023-12-07 14:33
    도구모음
  • 글자크기 설정
  • 최영일 순창군수 발품행정 '결실'…주차장 조성 등 현안 속도

순창군청 전경사진순창군
순창군청 전경[사진=순창군]
전북 순창군은 하반기 특별교부세 23억원을 확보해 군정 현안 추진에 속도를 낼 전망이라고 7일 밝혔다.

이는 최영일 순창군수가 최근 중앙정부와 국회 등을 오가며 국가예산 확보를 위해 강행군을 펼쳤던 발품 행정이 특별교부세 확보라는 소기의 성과로 이어졌다는 점에서 주목을 끈다.  

확보한 주요 특별교부세는 △섬진강 뷰라인 주차장 조성 7억원 △강천산 군립공원 내 상하수도 관로 정비사업 5억원 △쌍치 원옥교 재가설공사 8억원 △경천 하상정비사업 3억원 등 4개 사업이다.

이중 ‘섬진강 뷰라인 주차장 조성사업’은 채계산 출렁다리를 찾는 방문객들의 교통안전 및 편의제공을 위한 사업으로, 이번 예산 확보로 사업 추진에 탄력을 받아 조기에 관광객들의 편의를 도모할 것으로 보인다.

‘강천산 군립공원 내 상하수도 관로 정비사업’은 여름철 악취 민원과 노후된 상수도 관로로 인한 수질문제를 해결하기 위한 것으로, 새로운 상수관로신설을 통해 더 나은 환경을 조성할 것으로 기대된다.

또 ‘쌍치 원옥교 재가설공사’는 원옥마을 무동마을, 만수마을 등 세 마을을 잇는 교량인 원옥교를 재가설함으로써, 주민의 안전을 지키고 교통 편익을 제공할 전망이다. 현재의 교량은 이용하는 주민이 많음에도, 정밀 안전점검 결과 D등급인 상황이다.

이밖에 순창읍에 위치한 경천에 하천 준설사업 추진을 통해 집중 호우시 하천 범람으로 인한 하천 재해를 예방하고 주민의 생명과 재산 보호에 적극 나설 수 있게 됐다.

이로써 군은 민선8기 들어 올해 상반기 23억원과 하반기 23억원 등 총 46억원의 특별교부세를 확보했다.

최영일 군수는 “이번에 확보된 특별교부세는 지역현안과 군민 안전을 위한 소중한 예산”이라며 “앞으로도 국가예산확보를 위해 중앙부처나 국회와의 소통을 강화해 지역에 필요한 현안사업을 적극 설명하고 필요한 재원을 확보하는 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실시간 인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