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팔주 HL클레무브 사장, 대한민국 산업기술 R&D 대전 '산업포장' 수훈

기자정보, 기사등록일
권가림 기자
입력 2023-12-07 14:11
    도구모음
  • 글자크기 설정
HL그룹 자율주행 솔루션 전문기업 HL클레무브는 윤팔주 사장(CEO)이 지난 6일 ‘2023 대한민국 산업기술 R&D대전’에서 산업포장을 수훈했다고 7일 밝혔다. 

윤 사장은 자율주행 시스템부터 제품까지 핵심기술을 독자개발하고 전문인력 양성을 통해 K-자율주행 생태계 조성에 기여한 공로를 인정받았다. 산업통상자원부가 주최하는 이번 시상식은 산업기술진흥 유공자를 선정하는 국가 최고 권위의 정부포상이다. 

윤 사장은 대한민국 자율주행 1세대 엔지니어로 1988년 만도에 입사, 2003년 중앙연구소 전자개발팀장을 맡아 ACC, SPAS 등 자율주행 시스템 개발을 주도하며 HL만도의 신개념 미래 사업에 첫발을 내딛었다. 

ADAS 사업실장에 오른 2011년부터는 독자개발을 본격화했다. 2014년 장거리 레이더와 전방 카메라를 필두로 2018년 중거리 레이더, 2019년 통합 제어기를 연이어 상용화하고 같은 해 ADAS BU(사업부문)의 초대 리더에 올라섰다.  

HL클레무브가 탄생한 2021년부터 현재까지 윤 사장은 최고경영자(CEO)를 맡고 있다. HL만도의 100% 자회사인 HL클레무브의 올해 예상 매출은 1조5000여억원에 이른다. 2003년 그가 시작한 사내 스타트업이 대한민국 자율주행 기술을 선도하는 굴지의 기업으로 거듭나 산업의 한 축을 이끌고 있다. 

윤 사장이 한국 자율주행의 선구자로 평가받는 이유다. 자율주행 레벨 2 대중화를 앞당기고 저변을 넓힌 부분 역시 윤 사장의 공이 크다. HL클레무브는 현재 판교(한국), 실리콘밸리(미국), 벵갈루루(인도), 쑤저우(중국) R&D 센터를 중심으로 국내외 모빌리티 스타트업, AI, 고정밀지도, 빅데이터 솔루션 기업들과 다양한 협업을 펼치고 있다. 

이날 시상식에 참석한 윤 사장은 “산업포장 수훈은 고객, HL클레무브 임직원들과 함께 이룬 노력의 결실”이라며 “앞으로도 지속적인 연구개발을 통해 가장 편안한 이동이 가장 안전한 순간이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HL클레무브는 지난 5일 열린 제60회 무역의 날 시상식에서 수출의 탑 1억불을 수상했다. 창립 2년 만에 달성한 쾌거다. 글로벌 영역에서 점차 두각을 나타내고 있는 HL클레무브는 2200여건의 자율주행 특허를 기반으로 다양한 글로벌 고객을 확보하며 매년 꾸준하게 성장하고 있다.
 
윤팔주 HL클레무브 사장이 시상식에서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HL 클레무브
윤팔주 HL클레무브 사장이 시상식에서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HL 클레무브]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실시간 인기

골프행사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