尹대통령, 김재열 IOC 위원 선출에 "韓 스포츠 역사에 한 획"

기자정보, 기사등록일
이성휘 기자
입력 2023-10-17 17:42
    도구모음
  • 글자크기 설정
  • 한국인으로는 12번째...ISU 회장 겸 삼성경제연구소 사장

김재열 국제빙상연맹회장 역대 12번째 한국인 IOC 위원 선출 
  서울연합뉴스 김재열55 국제빙상경기연맹ISU 회장 겸 삼성경제연구소 사장이 국제올림픽위원회IOC 신규 위원으로 선출됐다
    김 회장은 17일한국시간 인도 뭄바이에서 열린 IOC 141차 총회의 신규 위원 선출 투표에서 유효표 73표 중 찬성 72표 반대 1표를 받아 압도적인 지지로 신규 위원에 뽑혔다
    맨왼쪽이 김재열 국제빙상연맹회장 가운데는 토마스 바흐 IOC 위원장 20231017 IOC 홈페이지 캡쳐 재판매 및 DB 금지
    photoynacokr2023-10-17 170133
저작권자 ⓒ 1980-2023 ㈜연합뉴스 무단 전재 재배포 금지저작권자 ⓒ 1980-2023 ㈜연합뉴스 무단 전재 재배포 금지
김재열(55) 국제빙상경기연맹(ISU) 회장 겸 삼성경제연구소 사장이 국제올림픽위원회(IOC) 신규 위원으로 선출됐다. 맨왼쪽이 김재열 국제빙상연맹회장. 가운데는 토마스 바흐 IOC 위원장. [사진=연합뉴스]

윤석열 대통령은 17일 김재열 국제빙상경기연맹(ISU) 회장 겸 삼성경제연구소 사장이 국제올림픽위원회(IOC) 신규 위원으로 선출된 것에 "대한민국 스포츠 역사에 한 획을 그었다"고 축하했다.
 
윤 대통령은 이날 오후 사회관계망서비스(SNS)를 통해 "IOC 위원으로 선출된 것을 국민과 함께 진심으로 축하한다"며 "비유럽권 인사로서는 처음으로 국제빙상연맹 회장에 선임된 쾌거에 이어 이번 IOC 위원 선임으로 대한민국 스포츠 역사에 한 획을 그었다"고 평가했다.
 
이어 "앞으로 대한민국 스포츠 발전뿐 아니라 스포츠를 통해 더 나은 세상을 만들어 나가는데 큰 역할을 해주길 바란다"며 "다시 한번 IOC 위원에 선출된 것을 축하한다"고 말했다.
 
앞서 김 회장은 인도 뭄바이에서 열린 IOC 141차 총회 신규위원 선출 투표에서 유효표 73표 중 찬성 72표, 반대 1표를 받아 위원이 됐다. 한국인으로는 12번째다.
 
김 회장은 이기붕(1955∼1960년), 이상백(1964∼1966년), 장기영(1967∼1977년), 김택수(1977∼1983년), 박종규(1984∼1985년), 김운용(1986∼2005년), 이건희(1996∼2017년), 박용성(2002∼2007년), 문대성(2008∼2016년), 유승민(2016∼2024년), 이기흥(2019년∼) 위원을 잇는다.
 
김 회장은 고(故) 이건희 삼성그룹 회장의 사위다. 장인과 사위가 모두 IOC 위원에 선출된 것이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골프행사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