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성군 공직자들, 두팔 걷고 수해 피해 복구 지원

기자정보, 기사등록일
(내포)허희만 기자
입력 2023-07-28 16:46
    도구모음
  • 글자크기 설정
홍성군 공직자들  수해 피해 복구 지원 장면사진홍성군
홍성군 공직자들,  청양군 청남면 일원 수해농가 시설하우스 내 토사 및 작물제거 등 복구 작업 장면[사진=홍성군]

충남 홍성군 공직자들이 28일 집중호우로 큰 피해를 입은 청양군 수해 피해 복구 지원에 두팔 걷고 나섰다.
 
40여 명의 홍성군 공직자들은 청양군 청남면 일원 수해농가 시설하우스 내 토사 및 작물제거 등 복구 작업에 힘을 보태며 진심을 전했다.
 
이날 홍성군 공직자들은 더운 날씨에도 힘든 내색 없이 수해농가의 빠른 회복을 기원하는 마음으로 작업에 임했으며, 농가에 조금이라도 더 도움의 손길을 건네기 위해 구슬땀을 흘렸다.
 
청양군은 기록적인 집중호우로 인명피해, 도로 유실, 주택침수, 농경지 침수 등 심각한 피해를 입었으며 농경지 피해면적은 696ha에 이른다.
 
이용록 홍성군수는 “지난 4월 홍성군 역사상 최대 산불로 힘든 시간을 겪었지만 많은 도움을 주신 여러 기관과 단체, 봉사자들 덕분에 극복할 수 있었다”라며 “피해지역 주민들이 조속히 일상회복할 수 있도록 홍성군이 적극 지원하겠다”라고 전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실시간 인기

골프행사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