네이버 블로그에 글 써주는 AI 나온다…하이퍼클로바X 서비스 라인업 공개

기자정보, 기사등록일
임민철 기자
입력 2023-07-21 10:02
    도구모음
  • 글자크기 설정
네이버 차세대 초거대 AI 모델 하이퍼클로바X 기반 응용 서비스 라인업 사진네이버
네이버 차세대 초거대 AI 모델 '하이퍼클로바X' 기반 응용 서비스 라인업 [사진=네이버]

네이버 블로그에 글쓰기를 도와 주는 네이버 초거대 인공지능(AI) 서비스 ‘글쓰기용 클로바(CLOVA for Writing)’이 오는 9월 시범 제공된다. 이는 오는 8월 공개되는 네이버의 차세대 초거대 언어 모델(LLM) ‘하이퍼클로바X’를 활용하는 신규 서비스 중 하나다.

네이버는 오는 8월 하이퍼클로바X 공개를 앞두고 이에 기반하는 응용 서비스 출시 후보를 ‘채널 테크’ 웹사이트에 21일 공개했다. 기존 하이퍼클로바를 업그레이드한 하이퍼클로바X를 8월에 공개하고 이와 함께 대화형 에이전트 ‘클로바X(CLOVA X)’를 시범 서비스로 출시한다. 클로바X는 입력한 질문에 답하는 것을 넘어 창작·요약을 비롯한 글쓰기 능력으로 개인 생산성 도구로 이용할 수 있고 플러그인 형태로 다른 서비스 기능을 호출할 수 있다. 네이버는 “클로바X 플러그인 생태계는 서비스 고도화와 함께 확장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9월 생성 AI 검색 ‘큐:(Cue:)’ 시범 서비스를 공개한다. 큐:는 하이퍼클로바X를 백본으로 개발한 검색 특화 생성 AI 서비스다. 큐:는 의도가 복합적인 질의를 이해하고 검색 계획을 세우는 핵심 기능을 갖췄고 답변 생성에 필요한 최신 정보를 활용해 입체적인 검색 결과를 제공한다. 이용자는 큐:와 연계되는 네이버 쇼핑, 장소 예약 등으로 쉽게 목적을 이룰 수 있게 된다. 네이버는 큐:를 시범 서비스 후 연내 네이버 검색에 일부 적용할 예정이다.

네이버 콘텐츠 제작 도구 ‘스마트에디터’에 하이퍼클로바X를 결합한 새 글쓰기 도구(글쓰기용 클로바)가 적용된다. 이 도구는 블로그 이용자에게 글쓰기 좋은 소재를 추천하고 키워드를 선택하면 적절한 초안을 써 주거나 이용자가 쓴 글을 더 좋은 표현으로 편집하도록 돕는다. 이 도구는 9월부터 일부 블로그 창작자 대상으로 제공되고 서비스 개선을 거쳐 점차 제공 대상이 확대된다. 네이버는 기존 하이퍼클로바 기반 마케팅 문구 작성, 고객 응대 자동화 등 솔루션처럼 중소상공인(SME) 생산성 향상을 위한 하이퍼클로바X 기반으로  제공할 고도화된 AI 솔루션 개발을 검토 중이다.

네이버 클라우드 플랫폼의 ‘클로바 스튜디오’에 하이퍼클로바X 모델을 탑재한 버전이 8월 중 일부 기업에 선공개되고, 10월부터 기업간거래(B2B) 시장에 클라우드 기반 하이퍼클로바X 솔루션이 공식 출시된다. 공식 출시 후 기업 고객은 자체 데이터를 하이퍼클로바X에 결합해 자체 생산성 향상 도구를 구축하거나 맞춤형 AI 서비스를 만들어 쓸 수 있다. 서버 인프라를 고객사 데이터센터에 직접 설치하는 하이브리드 클라우드 구축 솔루션에 하이퍼클로바X를 최적화한 ‘하이퍼클로바X를 위한 뉴로클라우드’도 출시한다.

성낙호 네이버클라우드 하이퍼스케일 AI 기술 총괄은 “네이버는 초대규모 AI 기술력을 갖추고 있을 뿐만 아니라, 이를 활용해 실제 가치 창출이 가능한 서비스로 만들고, 비즈니스 생태계를 구축할 수 있는 글로벌 최고 수준의 역량을 보유하고 있다”며 “사용자, SME, 기업 고객 등 플랫폼 파트너들과 더 확장된 AI 생태계를 조성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실시간 인기

골프행사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