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준표 대구시장 초청 DGB대구은행, 대구 CEO포럼… 대구굴기를 위한 강연

기자정보, 기사등록일
(대구) 이인수 기자
입력 2023-05-10 15:36
    도구모음
  • 글자크기 설정
  • 홍 시장, 사람이 모이는 도시 3대 도시의 명성

DGB대구은행은 올해 초 ‘2023년을 다시 힘차게 일어서는 대구굴기(大邱崛起)의 원년’으로 선포한 홍준표 대구광역시장을 강사로 초빙해 ‘대구굴기를 위한 특별강연’을 실시했다.

DGB대구은행은 올해 초 ‘2023년을 다시 힘차게 일어서는 대구굴기(大邱崛起)의 원년’으로 선포한 홍준표 대구광역시장을 강사로 초빙해 ‘대구굴기를 위한 특별강연’을 실시했다. [사진=대구은행]


DGB대구은행 단독 주최로 마련된 이번 포럼은 지역 주요 기관장과 기업 CEO, 오피니언 리더 등 250여 명을 초청해 진행됐으며, 올해 초 ‘2023년을 다시 힘차게 일어서는 대구굴기(大邱崛起)의 원년’으로 선포한 홍준표 대구광역시장을 강사로 초빙해 ‘대구굴기를 위한 특별강연’을 실시했다고 밝혔다.
 
이는 DGB대구은행 황병우 은행장이 5월 9일, 수성호텔 컨벤션홀에서 지역기업 CEO와 오피니언 리더들에게 새로운 비즈니스 인사이트와 글로벌 소셜 트렌드를 제공하기 위한 2023년 상반기 대구CEO포럼을 개최했다.
 
홍준표 시장은 “과거 한반도 3대 도시였던 대구가 지난 30년간 장기 침체에서 벗어나지 못하고 쇠락해 그 명성을 되찾지 못하고 있다”면서 “2023년을 대구굴기의 원년으로 선포하게 된 배경과 대구 미래 50년을 위한 새로운 미래 비전의 필요성을 밝혔다”고 전했다.
 
현재 대구가 안고 있는 주요 문제점으로 지속적인 인구감소와 지역 제조산업의 경쟁력 저하를 짚으며, 이를 해결하는 방안으로 “장기적 관점에서 대구의 신성장 동력 확보와 첨단 산업 육성을 통한 양질의 일자리를 창출함으로써 사람이 떠나는 도시가 아닌, 사람이 모이는 도시로 대구를 만들어나가는 것이 필요하다”고 설명했다.
 
대구 미래 50년을 위한 새로운 청사진으로 대구경북신공항 조성을 통한 경제발전의 새로운 동력 확보, ABB산업 등 첨단 신산업의 육성, 민생혁신과 시정혁신의 다양한 정책들을 소개하며 우리나라 3대 도시로서의 명성을 되찾아 갈 것을 강조했다.
 
홍준표 대구광역시장은 “대구굴기의 성공은 대구 미래 50년의 초석을 다지는 것으로 지역사회와 지역민이 대구경제의 굴기를 바라며 혼연일체(渾然一體)가 되어주길 바란다”고 당부하며 강의를 마무리했다.
 
DGB대구은행 황병우 은행장은 “이번 포럼이 기술변화에 부응하는 산업구조 재편과 도시경쟁력 확보의 중요성을 도시의 지속 가능한 발전이라는 관점에서 다시 한번 생각해 보게 된 뜻깊은 시간이 되었길 바라며, 오는 10월 열릴 하반기 대구CEO포럼에도 많은 관심을 바란다”면서 “DGB대구은행은 대구 경제를 뒷받침하는 지역 금융 허브로서 대구굴기를 위해 적극적으로 노력하겠다”는 각오를 전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실시간 인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