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게 집단지성"이라 하소연 한 스타벅스 직원 글에 비난 쇄도...무슨 일?

기자정보, 기사등록일
전기연 기자
입력 2023-03-22 00:00
도구모음
인쇄
글자크기 줄이기 글자크기 키우기

[사진=블라인드 캡처]

한 스타벅스 직원이 하소연 담긴 글을 올렸다가 오히려 근무 태만이라는 지적을 받았다. 

지난 20일 직장인 익명 커뮤니티 ‘블라인드’에는 자신을 스타벅스 직원이라고 밝힌 A씨의 글이 올라왔다.
 
매장 내 반납대에 커피잔과 쟁반, 휴지 등이 위태롭게 쌓여 있는 사진을 함께 올린 A씨는 “난 이게(이 사진이) 현시대의 집단 지성이라고 본다. 이것도 네가 돈 받고 할 일이라고 댓글 다는 사람들한테 일일이 토 달 필요도 없다. 그냥 집단지성”이라고 적었다.
 
하지만 A씨의 하소연에 대부분의 누리꾼들은 오히려 ‘일을 제대로 안 한 본인 탓’이라고 지적하고 나섰다.
 
이들은 “사진 찍을 시간에 하나라도 치워라! 자기가 할 일을 손님 탓하고 있네(ma***)” “직원이 치워야지. 손님이 일일이 다 치워줘야 하나?(ky***)” “저 지경 될 때까지 안 치운 게 자랑인가. 반납대는 좁은데 손님들에게 1인 1음료 강제하면 자주 치우던가(pu***)” 등 지적 댓글을 쏟아냈다.
 
특히 한 누리꾼은 작성자가 ‘집단지성’의 뜻을 알고 쓴 게 맞냐고 지적하기도 했다.

집단지성이란 다수의 개체가 서로 협력하거나 경쟁을 통해 얻게 된 지적 능력의 결과로 얻어진 집단적 능력을 일컫는 용어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궁궐트레킹_2023_기사뷰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PC_아시안게임_기사뷰

실시간 인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
페이지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