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인시, 강수지 미국 텍사스 오스틴 한국부동산협회장 해외연락관으로 위촉

기자정보, 기사등록일
(용인)김문기 기자
입력 2023-03-15 15:12
도구모음
인쇄
글자크기 줄이기 글자크기 키우기
  • "미국 첨단산업 도시인 오스틴시와 발전적인 관계로 나아가는데 가교 활동을 기대"

김현주 용인시 기업지원과장(왼쪽)이 강수지 해외연락관에게 위촉장을 전달하고 있다 [사진=용인시]


용인특례시(시장 이상일)는 미국 텍사스 오스틴시 한국부동산협회 강수지 회장을 13일(현지시각) 용인 해외연락관으로 위촉했다고 15일 밝혔다.
 
오스틴은 삼성전자는 물론 구글, 아마존, 애플, 페이스북, 인텔, 델 테크놀로지스 등 세계 초일류 ICT 기업들이 자리 잡은 곳으로 '실리콘 힐스'로 불리고 있다.
 
강수지 해외연락관은 한국부동산협회 활동을 비롯해 미국 현지 한인사회에서 큰 영향력을 갖고 있는 인물이다. 지난해 11월부터 용인시와 오스틴시의 자매결연을 위한 지원 활동을 하고 있다.
 
강 해외연락관은 이상일 시장이 미국을 찾은 지난 1월에도 커크 왓슨(Kirk Watson) 오스틴 시장과 만날 수 있도록 도왔다.
 
왓슨 시장이 시청으로 첫 출근을 한 날 이 시장과 만난 것에 대해, 오스틴시 관계자들은 "이상일 시장이 외국에서 온 첫 번째 귀빈으로 뜻깊은 일"이라고 평가하기도 했다.
 
강 해외연락관은 북미 최대 음악산업 축제인 SXSW 2023(사우스바이사우스웨스트, 3월 10~19일) 기간에 맞춰 파견된 용인시 경제교류사절단을 접견하고, 오스틴시 실무자 간담회를 주선하는 등 양 도시의 경제교류를 지원한다.
 
이상일 시장은 "대한민국 반도체가 시작된 용인시와 미국을 대표하는 첨단산업 도시인 오스틴시가 더욱 발전적인 관계로 나아가길 바란다"며 "강수지 해외연락관이 그 가교 활동을 해주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편 이상일 시장은 용인을 글로벌 반도체 중심도시로 육성하기 위해 미국 네바다주 라스베이거스, 텍사스주 오스틴·테일러시, 캘리포니아주 플러튼시를 방문한 바 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웹툰 공모전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실시간 인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
페이지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