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파월 긴축 강화 예고…미국증시 3대 지수 1% 넘게 하락

기자정보, 기사등록일
윤주혜 기자
입력 2023-03-08 06:07
도구모음
인쇄
글자크기 줄이기 글자크기 키우기
제롬 파월 연방준비제도(Fed·연준) 의장이 매의 발톱을 드러내며 3대 지수 모두가 1% 넘게 하락했다. 파월 의장은 인플레이션을 잡으려면 기준금리를 예상보다 더 높게 올려야 한다고 강조했다. 
 
7일(이하 미 동부시간) 뉴욕증권거래소(NYSE)에서 다우존스30 산업평균지수는 전장보다 574.98포인트(-1.72%) 내린 3만2856.46에 거래를 마쳤다.

스탠더드앤드푸어스(S&P)500지수는 60.82포인트(-1.50%) 밀린 3987.60에, 기술주 중심의 나스닥 지수는 145.40포인트(-1.25%) 하락한 1만1530.33에 각각 장을 마감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극의시대_PC_기사뷰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실시간 인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
페이지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