컴투스홀딩스, FTX 파산으로 엑스플라 묶인 투자자 지원 위한 구제기금 지원 방안 공개

기자정보, 기사등록일
윤선훈 기자
입력 2023-01-05 10:06
    도구모음
  • 글자크기 설정
  • 개인 투자자 잔고 객관적 확인 후 할당된 물량 지원

[사진=컴투스홀딩스]


컴투스홀딩스는 엑스플라(XPLA) 팀이 지난해 벌어진 FTX 거래소 파산 사태로 인해 엑스플라 자산이 묶여있는 개인 투자자들을 지원하기 위해 구제기금 지원 방안을 공지했다고 5일 밝혔다. 

이번 구제기금 지원 공지문에는 개인 투자자들을 지원하기 위한 방법과 지원 과정이 상세히 공개됐다. 우선 FTX 거래소에 엑스플라를 보유한 개인 투자자들은 미디엄, 텔레그램 등 엑스플라 공식 SNS 채널에 연결돼 있는 구글 폼 양식을 통해 엑스플라 보유 범위 조사에 참여할 수 있다. 이달 16일까지 진행되는 엑스플라 보유 범위 조사는 '거버넌스 프로포절(Governance Proposal)'을 위한 참고 자료로 활용된다. 

투자자들은 구글 폼 양식에 따라 FTX 가입 이메일, 보유한 엑스플라 코인 수량, KYC 인증 수단 등의 정보를 제출하면 된다. 이는 FTX에 묶여있는 개인 투자자들의 엑스플라 물량을 가늠해 향후 절차를 원활하게 진행하기 위한 사전 조사 성격이다.

이후 거버넌스 프로포절 절차가 진행된다. 엑스플라 생태계 참여자들은 지원 여부에 대한 투표에 참여할 수 있다. 안건이 통과되면 예비항목으로 배정된 엑스플라 리저브 물량은 투자자 지원을 위한 별도 지갑 혹은 컨트랙트로 옮겨진다. 이는 엑스플라 생태계 참여자들이 진행 상황을 투명하게 확인할 수 있도록 하기 위함이다. 마지막으로 적법한 절차를 통해 FTX 거래소로부터 개인 투자자들의 잔고가 객관적으로 확인되면 할당된 물량이 개인 투자자에게 지원된다.

컴투스홀딩스는 엑스플라 팀이 FTX 사태와 관련한 지원 절차들에 대해서 투명하게 공개하고, 어려움을 겪고 있는 투자자들을 지원하기 위해 최대한의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는 입장이다. 

회사 관계자는 "아직까지는 FTX 사태와 관련해 적극적인 해결 의지를 보이는 블록체인 프로젝트가 거의 없는 상황인데, 엑스플라가 선제적으로 행동에 나서면서 신뢰성 있는 블록체인 메인넷 프로젝트로서 자리매김하고 관련 업계 전반에도 선한 영향력을 줄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실시간 인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