네이버, 내달 초 '포쉬마크' 조기 인수 검토

기자정보, 기사등록일
윤선훈 기자
입력 2022-12-19 11:16
    도구모음
  • 글자크기 설정
  • 당초 4월 예정이었으나 일정 앞당겨

[사진=네이버]



네이버가 북미 최대 패션 C2C(개인간거래) 커뮤니티 '포쉬마크'를 내년 1월 초에 조기 인수하는 방안을 검토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당초 회사 측이 밝힌 인수 마감 시한은 이듬해 4월이었으나 이를 앞당긴 것이다.

19일 업계에 따르면 네이버는 다음달 초 미국 캘리포니아주에서 포쉬마크 주식 취득 등 인수 절차를 마무리할 것으로 전해졌다. 이번에 네이버가 인수하는 포쉬마크 지분은 총 16억 달러(약 2조960억원)다. 

앞서 네이버는 지난 10월 4일 포쉬마크 인수를 발표한 바 있다. 당시 총 인수가는 약 2조3000억원이었다. 다만 이후 환율이 120원 가깝게 떨어지면서 원화 환산 금액이 다소 줄어들게 됐다. 미 달러화에 대한 원화 환율(원·달러 환율)은 19일 기준 1298원이다.

네이버가 포쉬마크 인수를 빠르게 진행하려는 것은 글로벌 C2C 시장에서 커머스 경쟁력을 강화하는 데 박차를 가하려는 움직임으로 해석된다. 

네이버는 다음달 초 인수 절차를 마친 뒤 중순께 샌프란시스코 실리콘밸리에서 국내 언론사 현지 특파원들을 대상으로 포쉬마크 인수 등에 대해 설명하는 기자간담회를 개최하는 방안을 논의 중이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골프행사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