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라시아스합창단, 크리스마스 칸타타 "대구서 즐긴다"

기자정보, 기사등록일
(대구) 이인수 기자
입력 2022-12-15 16:36
도구모음
인쇄
글자크기 줄이기 글자크기 키우기
  • 3년 만에 국내 전국 순회

  • 12월 21일과 22일 영남대학교 천마아트센터

  • 북미 25개 도시 공연 16만여 명 기립박수

그라시아스합창단의 크리스마스 칸타타 공연의 초대장으로 12월 21일과 19시 30분과 22일 15시 30분과 19시 30분에 영남대학교 천마아트센터 그랜드홀에서 공연된다. [사진=그라시아스합창단]


그라시아스합창단의 크리스마스 칸타타가 전 세계인의 마음을 행복으로 가득 채우고 3년 만에 대구에 돌아왔다. 그라시아스합창단의 크리스마스 칸타타는 지난 11월 24일 고양 아람누리를 시작으로 용인을 거쳐 13개 도시를 비롯해 오는 12월 21일과 22일 영남대학교 천마아트센터 그랜드홀에서 열린다.
 
이번 크리스마스 칸타타는 ‘크리스마스’를 오페라, 뮤지컬, 콘서트 형식으로 풀어냈다. 내용을 보면 1막의 배경은 2천 년 전에 베들레헴으로 예수 그리스도의 탄생 과정을 오페라로 선보였다.
 
이어 2막은 오 헨리의 단편소설 ‘The Gift of Magi(크리스마스 선물)’를 각색해 편집부장 짐이 있던 소중한 사랑을 발견하는 스토리를 뮤지컬로 표현했다.
 
다음 3막은 풀 오케스트라와 전통 클래식 음악의 진수를 보여준다. 수십 명의 단원이 한목소리를 내는 듯한 세계 최고 수준의 깨끗한 인터네이션과 하모니를 감상할 수 있는 무대다.
 
크리스마스 칸타타는 미국 21개 주 25개 도시, 16만여 명의 미국인들이 기립박수로 환호했다. NBC에서는 “그라시아스합창단은 정말 놀라웠습니다. 천사들의 소리 같았어요. 저희 프로그램에서 정말 멋진 공연을 소개해서 기쁩니다”라고 전했다.
 
이어 FOX5에서는 “가장 완벽한 때에 찾아와 주셨습니다. 크리스마스칸타타가 오늘 밤에 우리에게 기쁨을 가져왔습니다”라고 전했으며, 마이애미 상원의원인 아니테레 플로레스는 “할 말을 잃게 만드는 정말 아름다운 공연이었어요. 합창단의 목소리가 놀랍고, 공연의 구성도 너무 좋았다”라고 전했다.
 

그라시아스합창단의 크리스마스 칸타타 공연은 영남대학교 천마아트센터 그랜드홀에서 공연된다. [사진=그라시아스합창단]


러셀 맥글루어 인디애나폴리스 사우스포트 전 시장은 “한 번도 본 적이 없는 훌륭한 공연이었다며, 보컬과 안무, 오케스트라 모두 환상적이었다며, 놓치고 싶지 않은 최고의 공연”이라고 평했다.
 
그리시아스합창단이 2020년 겨울 선보인 ‘크리스마스 콘서트’ 영상은 전 세계 606개 방송국을 통해 방영됐고, 유튜브에서는 300만 뷰를 기록했다. 2021년에는 크리스마스 칸타타 1막을 영화화한 ‘포 언투 어스’가 각국 475개 방송국에 통해 상영되었다. 이 영화는 해외 6개 독립영화제에서 최우수 작품상을 받으며 작품성을 인정받았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극의시대_PC_기사뷰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실시간 인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
페이지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