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나긴 여정, 아이패드와 함께' 공개한 애플...수험생 응원·위로 나섰다

기자정보, 기사등록일
강일용 기자
입력 2022-11-18 16:37
    도구모음
  • 글자크기 설정
  • 아이패드 학업에 활용하는 학생들 모습 담아

  • 애플, 한국 전용 광고 캠페인 지속해서 선봬...TV·유튜브 등서 시청

'기나긴 여정, iPad와 함께' [사진=애플]

애플이 2023학년도 대학수학능력시험(수능)을 치른 학생들을 응원하고 위로하는 아이패드 광고 캠페인 '기나긴 여정, iPad와 함께'를 18일 공개했다.

애플은 "최근 몇 년 간 코로나19 팬데믹을 겪으며 아이패드가 국내 수험생과 고등학생들에게 더 유용한 학업의 수단으로 자리 잡은 만큼 아이패드와 함께한 수험 기간의 여정과 순간들을 영상으로 담아냈다"고 밝혔다.

광고는 선우정아의 노래 '터트려'와 함께 시작되며, "하고 싶은 것들, 포기 못한 것들, 해야 하는 것들 (중략) 품에 가득한 내 마음들을 자유롭게 놔주고 싶어"라는 가사와 함께 담담하지만 따뜻하게 학생들의 여정을 위로한다.

특히 이번 캠페인에 사용된 장면들은 실제 학생들 본인이 직접 촬영하고 공유해둔 영상과 사진을 활용했다는 점에서 그 의미가 더욱 크다. 

영상에는 아이패드, 애플펜슬, 다양한 아이패드용 생산성 앱을 학업에 활용하는 학생들의 모습이 담겼다. 예를 들어 필기와 학습, 과제 수행을 돕는 '굿노트 5(GoodNotes 5)' 앱을 활용해 아이패드를 종이 노트, 단어 암기용 플래시 카드로 활용하고, 크리에이터용 스케치 앱 '프로크리에이트(Procreate)'로 각자의 개성과 창의성을 자유롭게 표현하기도 한다. 또, 화상 채팅 앱을 통해 친구들과 틈틈히 원격으로 소통하며 서로를 응원하는 모습도 담았다.
 

'기나긴 여정, iPad와 함께' [사진=애플]

광고는 "젊은이여 그 길은 너의 것이다"는 문구와 함께 끝맺음을 맺는다. 이 문구는 올해 6월 모의고사 필적 확인란에서 나왔던 문구를 그대로 사용한 것이다. 유자효 시인의 '아침 송' 시에서 발췌한 것으로, 수능을 준비한 수험생들이라면 누구나 기억할 만한 구절이다.

최근 애플은 한국을 위한 캠페인을 지속해서 선보이고 있다. 올해는 세계적인 거장 박찬욱 감독과 협업해 아이폰으로 촬영한 영화 '일장춘몽'과 힙합 아티스트 박재범과 협업해 만든 아이패드 특화 뮤직비디오 'Bite'를 공개한 바 있다.

애플에 따르면 이번 수능 캠페인 광고 영상은 수능 당일인 11월 17일부터 11월 23일까지 일주일간, TV, 각종 소셜미디어, 애플코리아 공식 유튜브 채널 등에서 시청할 수 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실시간 인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