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군 이지스함, 육·공군·미군과 북한 NLL 도발 대비 서해 합동 훈련

기자정보, 기사등록일
김정래 기자
입력 2022-10-24 10:42
    도구모음
  • 글자크기 설정

해군2함대 서해 해상기동훈련 모습. 사진은 기사와 무관합니다. [사진=연합뉴스]


해군이 육·공군·미군이 참여한 가운데 24일부터 27일까지 서해합동훈련에 돌입한다.
 
24일 군 당국에 따르면 해군은 이지스 구축함과 호위함 등 함정 20여 척과 해상초계기, 해상작전헬기 등을 투입한다. 육군은 아파치 헬기와 해안경계부대를, 공군은 F-15K와 KF-16 등 전투임무기를 동원한다. 미 육군의 아파치 헬기, 미 공군의 A-10 등도 참여한다. 해양경찰도 함정을 투입한다.
 
이번 훈련 북방한계선(NLL) 국지도발 대응, 해양차단작전을 중점 점검한다. 또 서북도서 및 서해안으로 고속 침투하는 적의 공기부양정 등 침투전력을 신속하게 탐지·격멸하는 해상 대특수전부대작전(MCSOF)도 실시한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골프행사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