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3년만에 개최되는 '동해 무릉제' 행사는 슬로건인 'The 꽃피다'로 진행

제35회 동해 무릉제 포스터[사진=동해시]

강원 동해시가 오는 23일 지역의 대표 축제이자 시민 화합 행사인 ‘제35회 동해무릉제’를 개최한다.
 
21일 동해시에 따르면, 3년 만에 개최되는 이번 무릉제 행사는 다시 활기가 피어나는 일상을 기념한다는 의미를 담은 ‘The 꽃피다’를 슬로건으로 오는 23일부터 25일까지 동해웰빙레포츠타운에서 3일간 진행된다고 밝혔다.
 
이에 앞서, 22일 20시 묵호항 방파제 일원에서 축제의 서막을 알리는 전야제 행사로 아름다운 밤하늘을 수 놓는 불꽃놀이가 펼쳐지며, 행사 첫째 날인 23일 19시 종합운동장옆 특설무대에서는 무릉제 행사 개최를 기념하는 개막식 행사가 진행된다. 이날 축하 공연은 제시, 김범수, 빅마마(박민혜, 이영현) 등 국내 최정상급 가수들의 축하 공연이 이어진다.
 
또한, 둘째 날인 24일에는 아카펠라, 밸리댄스, 태권공연, 난타, 치어리딩, 비보이·코레오그라피, 퓨전국악, 팝페라 전자 현악, 10개동 대표 퍼레이드 팀 등 다양한 수륙재 퍼포먼스 퍼레이드가 열리고, 19시부터는 다비치(이해리, 강민경), 비오, 조광일 등이 출연하는 세대 공감 청소년 공연이 개최되어 행사 분위기를 고조시킬 예정이다.
 
이와 함께 산신제와 풍년제, 민속 공연, 민속 경기, MC를 이겨라, 타투체험관, 동해사랑 영수증 투어(2만원 이상 영수증 및 동해시 관 내 유료 관광지 입장권 제출자 대상), 플리마켓, 먹거리포차, 놀이 시설, 야시장 등 다채로운 공연과 체험 행사도 진행된다.

이외 부대행사로는 가을 내음이 물씬 느껴지는 LED 조형물, 달과 지구를 형상화한 공기 조형물, 야경을 조성하는 청사초롱 등이 마련되어 있어 행사장을 방문한 시민들에게 다양한 볼거리와 즐길거리를 제공 할 예정이다.
 
마지막 날인 25일에는 민속 경기(결선), 축제의 흥을 한층 올려줄 어르신 특별 공연 등이 진행되며, 동해가요제를 끝으로 대단원의 막을 내리게 된다.
 
특히, 이번 무릉제 부대행사로 전국 방송사 PD 100여명이 참여하는 ‘2022 PD전국대회’가 동해시 현진관광호텔에서 오는 22일부터 1박 2일간 개최될 예정으로 동해시의 관광 위상을 국내 방송사 관계자들에게 소개할 예정이라고 전했다.
 
심규언 동해시장은 “3년 만에 열리는 이번 축제가 지역 경제를 살리고, 관광객들에게 동해시의 가치를 새롭게 인식하게 하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며, “다양하고 특색있는 동해무릉제는 관광객에게 잊을 수 없는 추억과 즐거움을 선사할 것”이라고 말했다.
 

동해시청[사진=이동원 기자]

이와 더불어, 동해시가 오는 무릉제행사 기간 동안(9월 24~25일) 생활 쓰레기 줄이기 캠페인과 병행하여 폐 건전지 교환 행사를 추진한다.
 
20일 동해시는 행사 기간 동안 올바른 쓰레기 분리 배출 방법에 대한 홍보 및 시민참여형 캠페인과 보증금 대상 제품 반환수집소를 운영해 폐 건전지 10개 당 종량제 봉투(20L) 1매, 1인 당 최대 5매까지 선착순으로 교환해 줄 예정이라고 밝혔다.
  
이에 동해시는 수거된 폐 건전지에 대해 선별, 파쇄·분쇄 등 과정을 통해 재생 원료로 재활용하는 유가성 자원이 될 예정이라고 전했다.
 
한편, 폐 건전지는 부피가 작아 분리 배출하지 않고 종량제 봉투에 버리기 쉬워 매립·부식 되면 건전지에 포함된 중금속으로 인해 환경오염의 원인이 되고 있다.
 
김동운 환경과장은 “소중한 자원이 쓰레기로 버려지지 않도록 올바른 쓰레기 배출 방법을 준수하여 자원 순환 활성화에 시민들의 적극적인 참여를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동해시농업기술센터[사진=이동원 기자]

이와 함께, 동해시는 내달 12일부터 18일까지 농업기술센터에서 농업인들의 기술 역량 강화를 위해 드론 사용 교육을 실시한다.

21일 동해시농업기술센터에 따르면 교육은 관 내 농업인 20여 명을 대상으로, E·D wings 아카데미 박진영 원장을 강사로 초빙하여 영농현장에서의 드론 활용과 사용법에 대한 교육을 진행하게 된다고 밝혔다.
 
이에 수강을 희망하는 농업인은 9월 21일부터 30일까지 동해시농업기술센터로 방문 또는 이메일을 통해 접수하면 된다고 했다.
 
한편, 드론은 벼 직파, 농약 살포, 비료 살포 등 농촌 일손 부족 문제를 해결하고 농작업 효율을 높일 수 있어 농가들로부터 큰 호응을 얻고 있는 추세다.

정미경 농업기술센터소장은 “이번 교육이 새로운 기술에 대한 궁금증과 열정을 가지고 계시는 분들에게는 좋은 기회가 될 수 있도록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청와대·5대궁궐 트레킹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청와대·5대궁궐 트레킹

실시간 인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
페이지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