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대호 안양시장 "어려운 경제상황에도 성장·경쟁할 수 있도록 적극 돕겠다"

기자정보, 기사등록일
(안양) 박재천 기자
입력 2022-08-26 17:06
    도구모음
  • 글자크기 설정
  • 소규모 기업 환경 개선...10인 미만 영세기업 최대 80%까지 지원

최대호 안양시장[사진=안양시]

최대호 경기 안양시장이 26일 "환경개선 사업을 통해 소규모 기업이 어려운 경제 상황에도 성장하고 경쟁할 수 있도록 적극적으로 지원하겠다"고 약속했다.

이날 최 시장은 "중소기업을 대상으로 ‘2023년 기업 환경 개선사업’ 참여 기업을 모집한다"면서 이 같은 입장을 밝혔다.

이번 사업은 소규모 기업의 생산성과 경영 효율성을 제고하고, 상대적으로 열악한 노동·작업 환경을 개선하기 위해 추진된다.

최 시장은 개선 사업비의 70%, 10인 미만 영세기업인 경우에는 최대 80%까지 사업비를 지원하는 등 경기침체 장기화로 어려움을 겪는 지역 내 중소기업 지원 적극 지원에 나선다는 계획이다.

사업 대상은 공장 주변 기반시설 개선사업, 노동환경 개선사업, 지식산업센터 노동환경 개선사업 등 총 4개 분야다.

다만, 최근 5년 간 지원을 받은 적이 있거나 자부담 확보가 어려운 경우, 무허가 건물인 경우, 공장을 신·증축한 경우 등은 신청 대상에서 제외된다는 게 최 시장의 설명이다.

한편 최 시장은 앞으로도 소규모 기업의 성장을 위한 지원을 아끼지 않을 방침이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실시간 인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