원·달러 환율 6.0원 하락한 1339.5원 출발…"숨고르기 구간"

기자정보, 기사등록일
서민지 기자
입력 2022-08-24 09:13
    도구모음
  • 글자크기 설정

23일 오후 3시30분 KB국민은행 여의도 딜링룸.[사진=KB국민은행]

24일 원·달러 환율이 하락 출발했다.

이날 서울 외환시장에서 원·달러 환율은 전 거래일 종가보다 6.0원 내린 1339.5원에 장을 시작했다.

달러화는 미국 경제지표가 예상보다 부진했던 가운데 최근 달러 급등에 따른 속도 조절 과정이 이어지면서 소폭 하락했다.

미국 8월 제조업 구매자관리지수(PMI)는 51.3을 기록하며 시장 예상과 전월 수치를 모두 하회했다. 특히 서비스업 PMI는 44.1을 기록해 기준선(0)을 계속해서 하회했으며 8월 신규주택판매는 전월 대비 -12.6%를 기록하며 부진했다.

김유미 키움증권 연구원은 "달러 약세에 따라 최근 급등에 따른 일부 되돌림 과정이 이어질 것"이라고 전망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실시간 인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