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초구 맨홀에 빠져 실종된 남성, 숨진 채 발견

기자정보, 기사등록일
홍승완 기자
입력 2022-08-10 17:02
도구모음
인쇄
글자크기 줄이기 글자크기 키우기
  • 맨홀 빠져 실종된 남매 중 1명 결국 숨져

  • 소방당국 "한강 아닌 맨홀 안 수색 중 발견"

10일 서울 강남역 인근에서 119 특수구조대원 등이 폭우로 휩쓸린 실종자들을 찾는 작업을 하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서울 서초구 서초동의 한 맨홀에 빠져 실종됐던 2명 중 1명이 10일 오후 숨진 채 발견됐다.

소방당국은 맨홀 안을 수색하던 과정에서 숨진 남성을 발견했다고 밝혔다.

앞서 지난 8일 오후 10시 49분께 서초동 효성해링턴타워 인근 맨홀에 50대 여성과 40대 남성이 맨홀에 빠졌단 신고가 접수됐다. 두 사람은 남매 사이로 알려졌다.

한편 경찰은 시신을 검시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PC_아시안게임_기사뷰

실시간 인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
페이지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