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정복 인천시장 당선인, "제가 있는 곳 발전이 정치 이유" 강조

기자정보, 기사등록일
(인천)강대웅·송인호 기자
입력 2022-06-03 15:40
    도구모음
  • 글자크기 설정
  • 캠프해단식, "시민‧선대위원 노고… 깊이 감사" 인사 전해

시장선거대책위원회인 정복캠프 해단식에 참석한 유정복 인천시장 당선인 모습 [사진=정복캠프]

유정복 인천시장  당선인은 3일 “제가 시장을 했다는 것보다 훗날 유정복이 있어 지역이 발전되고 정치가 발전됐다는 평가를 받는 게 정치하는 이유이다”라고 밝혔다.   

유 당선인은 이날  ‘정복캠프’에서 민선 8기 시장선거대책위원회 해단식에 참석해 이같이 말했다. 

유 당선인은 이날 “정치 발전도 저의 신념인데 거짓과 흑색선전을 하지 않는 것”이라며 “저는 지금까지 근거없는 얘기 안했고 근거가 있더라도 네거티브는 하지 않았다”고 강조했다.

유 당선인은 이어 “우리는 지금 새로운 출발점에 서 있는데 그것은 인천의 미래와 희망을 향해 시작하는 것”이라며 “앞으로 시정은 바뀔 것”이라고 주장했다. 

유 당선인은 또 “8년 전에는 인천에 대해 잘 몰랐지만 지금은 인천 시정 전반을 이해하고 있고 많은 분들께서 이렇게 힘이 돼 주시는 것”이라며 “해결방안에 대해서도 알고 있어 확실하게 일을 추진해 날 것”이라고 설명했다. 

유 당선인은 또한 “인천 시정의 키워드는 깊은 사색 끝에 균형, 창조, 소통으로 정했다”며 “시정 준비 조직위도 시민 행복, 인천 미래, 그리고 감동이란 취지에서 꾸려질 것”이라고 언급했다.

유 당선인은 그러면서 “지난 4년 동안 힘도 들고 그 속에서 많이 깨달았고 그래서 단단해졌고 독해졌다”며 “시민의 친구, 여러분들의 친구, 유정복은 변화된 마음과 자세로 시정을 펴나갈 것”이라면서 “우리의 동지이자 친구인 시민과 선대위원들에게 다시 한번 노고에 깊은 감사 말씀드린다”고 덧붙였다. 

이날 행사에는 200여명의 선대위원들이 참석해 진지하고 열띤 분위기에서 진행됐다.

앞서 유 당선인은 오전 수봉공원 현충탑에서 국민의힘 군수‧구청장 당선인들과 함께 선열들을 추도하고 오후에는 인천의 자매도시인 중국 웨이하이시 주한국 대표처 상법술 수석대표를 통해 웨이하이시의 축하편지를 받았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실시간 인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