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이강 광주서구청장 당선인 "가슴 따뜻한 사람이 주인공 되는 시대 열겠다"

기자정보, 기사등록일
(광주)박승호 기자
입력 2022-06-02 16:03
도구모음
 

김이강 광주서구청장 당선인이 2일 지지자들에게 인사하고 있다.[사진=김이강 당선인측]

김이강 더불어민주당 광주광역시 서구청장 당선인은 “선하고 가슴 따뜻한 사람들이 주인공이 되는 시대를 열겠다”고 2일 당선소감을 밝혔다.
 
김 당선인은 “서구의 새로운 일꾼으로 선택해주신 구민들께 진심으로 감사드린다”면서 “상식과 원칙이 통하는 세상에서 정직하게 땀 흘리는 사람이 성공하고 잘 살 수 있다는 것을 우리 아이들이 보고 배우며 느끼게 해 주겠다”고 포부를 말했다.

이어 “우리 서구에서 골목경제 성공모델을 만들어 전국이 주목하고 부러워하는 골목경제, 벤치마킹하고 싶은 골목경제 성공모델을 서구에서 반드시 만들겠다”고 약속했다.

김 당선인은 서구청의 문턱을 낮춰 18개 동 행정복지센터의 소통 창구를 활짝 열고 구청장이 직접 서구민들 곁으로, 현장 속으로 들어가겠다고 말했다.

또 젊고 역동적이며 유능한 리더십, 상생과 소통의 리더십으로 '신뢰도시' 서구, '사람도시' 서구를 만들겠다고 약속했다.

김 당선인은 광주 출신(52세)으로 살레시오고와 한국외국어대 무역학과, 전남대 경영대학원을 졸업했다.
 
또 문재인정부 대통령직속 일자리위원회 대외협력관을 거쳐 광주광역시청 대변인과 정무특별보좌관을 지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실시간 인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