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후 9시까지 전국 2만4554명 신규 확진…전날보다 2219명↓

기자정보, 기사등록일
김수지 기자
입력 2022-05-19 21:50
    도구모음
  • 글자크기 설정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수가 지속해서 감소세를 이어가고 있다.
 
서울시 등 각 지방자치단체에 따르면 이날 0시부터 오후 9시까지 전국 17개 시도에서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은 사람은 2만4554명으로 집계됐다. 전날 동시간대 2만6773명보다 2219명 줄어든 수치다.
 
동시간대 집계에서 1주일 전인 지난 12일(3만1459명)보다 6905명, 지난 5일(2만6412명)보다 1858명 감소했다.
 
집계를 마감하는 자정까지 시간이 남은 만큼 오는 20일 발표될 신규 확진자 수는 더 늘어나겠지만 2만명대에 머물 가능성이 크다.
 
확진자는 수도권에서 1만1034명(44.9%), 비수도권에서 1만3520명(55.1%) 나왔다.
 
지역별로는 경기 5807명, 서울 4111명, 경북 1679명, 경남 1509명, 강원 1269명, 대구 1247명, 인천 1116명, 충남 1185명, 전남 1019명, 전북 956명, 충북 908명, 대전 845명, 광주 810명, 부산 757명, 울산 660명, 제주 377명, 세종 299명이다.
 
지난 13일부터 일주일간 하루 신규 확진자 수는 3만2441명→2만9576명→2만5425명→1만3292명→3만5113명→3만1352명→2만8130명으로 하루 평균 2만7904명이다.
 

지난 18일 오전 종로구 탑골공원 선별진료소 모습[사진=연합뉴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실시간 인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